• 재무인명부
  • 재무인포럼
뉴스 > 조세 > 내국세

[중부국세청]소래포구 화재 피해자…세정지원 실시

  • 보도 : 2017.03.19 12:00
  • 수정 : 2017.03.19 12:00

중부지방국세청(청장 : 심달훈)은 19일 인천시 남동구 소래포구 종합어시장 화재 피해 납세자에게 신고·납부기한 연장, 세무조사 중단, 징수유예 등 세정지원을 적극 실시할 방침이라고 전했다.

중부청은 이번 화재피해 납세자들에 대해 자진신고하는 국세의 신고납부기한과 이미 고지된 국세의 납부기한을 최장 9개월까지 납세담보 없이 연장해 주고 체납액이 있는 경우에도 압류된 부동산 등에 대한 매각 등 체납처분 집행을 최장 1년까지 유예할 예정이다.

아울러 피해를 입은 사실이 확인되는 납세자에 대해서는 세무조사 착수를 원칙적으로 중단하고 이미 세무조사 사전통지가 이루어졌거나 조사가 진행중인 경우에는 납세자의 신청에 따라 연기 또는 중지할 예정이다.
   
중부청은 또 납세자가 신청하지 아니한 경우에도 관할 세무서장이 피해사실을 직접 수집해 직권으로 납기연장 및 징수유예 등 세정지원을 적극 실시할 예정이며 피해를 입은 납세자들로부터 거래대금 미회수 등 어려움을 겪고 있는 사업자도 신고·납부기한 연장, 징수유예, 체납처분 유예 등을 신청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중부청은 이미 청탁금지법 시행, 구제역 피해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납세자에 대해 세정지원을 실시하고 있다.

중부청 관계자는 "앞으로도 성실하게 납세의무를 이행하다가 재해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납세자에 대해서는 법령이 허용하는 범위 내에서 최대한 적극적으로 세정지원을 실시하겠다"고 밝혔다.

주요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