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조세 > 관세

[부산본부세관]올해 부산경남세관인에 최상배 관세행정관 선정

  • 보도 : 2017.12.07 15:48
  • 수정 : 2017.12.07 15:48
사진=부산본부세관

◆…올해의 부산경남세관인.(좌로부터 조성민, 진명봉, 이상민, 조훈구세관장, 최상배, 임동근, 이용수 관세행정관)

부산본부세관(세관장 조훈구)은 올 한해 가장 큰 성과를 낸 부산세관 최상배 관세행정관을 '올해의 부산경남세관인'으로 선정해 포상했다고 밝혔다.

최 행정관은 동남아로 수출한 국산담배 158만갑, 총 65억 상당을 국내로 밀수입한 조직을 검거한 공을 인정받았다.

'일반행정분야' 조성민 행정관은 행정수요 변화를 반영한 인력운용과 근무혁신 프로그램 추진으로 업무능률 향상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았다.

'통관분야' 이상민 행정관은 폐유 품명위장 밀수입 및 유독물질 부정수입을 적발한 성과가 인정됐다.

'심사분야' 진명봉 행정관은 과세논리 정립과 철저한 소송업무 준비로 114억 상당 과세처분 취소 소송에서 승소한 성과를 인정받아 수상했다.

'감시분야' 이용수 행정관은 사회안전위해물품 반입차단을 위해 감시행정 프로세스 개선에 기여한 공이 인정됐다.

'위험관리분야' 임동근 행정관은 다국적기업의 FTA 특혜관세 부당적용 사례 정보분석을 통해 82억원 상당의 세수를 증대한 공적을 인정받았다.

이와 함께 12월의 부산경남세관인으로 박원록 관세행정관을, 분야별 유공자로는 김홍석(일반), 이종원(심사), 이영란(조사), 이효진(감시) 관세행정관에게 각각 돌아갔다. 

조훈구 부산본부세관장은 "탁월한 업무성과를 창출하거나 기관의 명예를 고취시킨 직원들을 지속적으로 발굴·포상해 사기 진작과 열심히 일하는 조직문화를 조성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주요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