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금융증권 > 금융일반

이창용 “균형있는 통화정책 운영위해 치열하게 고민할 것”

  • 보도 : 2022.03.24 09:07
  • 수정 : 2022.03.24 09:07

조세일보
◆…이창용 한국은행 총재 후보자. 사진=청와대 제공
 
한국은행 신임 총재 후보로 지명된 이창용 국제통화기금(IMF) 아시아·태평양 담당 국장은 19일 “성장, 물가 그리고 금융안정을 어떻게 균형 있게 고려하면서 통화정책을 운영해 나갈 것인지 치열하게 고민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 후보자는 이날 한은을 통해 배포된 지명 소감에서 “지금과 같은 엄중한 시기에 통화정책을 이끌게 된 것에 대해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고 말했다.

그는 “최근 미 연준의 통화정책 정상화 속도가 빨라지는 가운데 중국 내 오미크론 변이 확산으로 중국경제의 둔화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다”며 “또 우크라이나 사태는 한 치 앞을 내다보기 어려운 상황으로 전개되고 있어 국내외 경제에 미치는 파장을 가늠하기가 쉽지 않다”고 진단했다.

이 후보자는 “대외여건의 불확실성이 높아지면서 국내 인플레이션과 경기 리스크가 동시에 확대될 수 있다는 우려가 커지고 있다”면서 “성장, 물가 그리고 금융안정을 어떻게 균형 있게 고려하면서 통화정책을 운영해 나갈 것인지 치열하게 고민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지난 8년여간 국제통화기금(IMF)에서 일한 경험을 바탕으로 우리 경제가 지금 처해 있는 여러 난관들을 잘 헤쳐나갈 수 있도록 금통위원들과 함께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이 후보자는 “정책이나 조직 운영 등에 관한 보다 구체적인 생각은 앞으로 예정되어 있는 국회 청문절차를 통해 소상히 말씀드리도록 하겠다”며 마무리했다.

관련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