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사회 > 정치

[리얼미터]

김영록 전남지사, 8개월 연속 시도지사 지지율 1위

  • 보도 : 2020.01.10 10:27
  • 수정 : 2020.01.10 10:33

이재명 경기지사, 2018년 7월 최하위에서 4위로 약진
'靑 선거개입의혹' 송철호 울산시장, 17위 꼴찌

ㅇㅇ

◆…(자료=리얼미터)

자치단체장 직무수행 지지도 여론 조사에서 김영록 전남지사가 지난해 12월 조사에서 8개월 연속 1위를 차지했다.

여론조사기관 리얼미터는 전국 19세 이상 성인 1만7000명(광역 시도별 1000명)을 대상으로 시도지사 지지도를 평가한 결과 이 지사는 지난해 11월 조사 대비 1.3%p 상승한 63.7%를 기록했다고 10일 밝혔다. 김 지사는 17개 시도지사 중 유일하게 60%대 이상의 지지율을 받았다.

뒤를 이어 이철우 경북지사가 2.9%p 오른 58.9%로 2위, 이용섭 광주시장이 1.2%p 오른 57.1%로 3위를 차지했다.

1위부터 3위까지 지방자치단체장 '톱3'는 지난해 11월과 변동이 없었다.

이재명 경기지사는 지난 조사보다 0.5%p 상승한 49.8%를 기록해 5위에서 한 계단 상승한 4위를 차지했다. 특히 이 지사는 취임 첫 달인 2018년 7월 조사에서 29.2%의 지지도로 17위를 기록했지만 이후 17개월 동안 지속적으로 지지도가 상승하며 지난 12월 조사에서 4위를 기록했다.

이어 양승조 충남지사는 49.7%로 5위, 송하진 전북지사는 49.5%로 6위였다. 원희룡 제주지사(48.0%), 최문순 강원지사(47.6%), 이시종 충북지사(47.3%), 권영진 대구시장(46.4%) 순이었다.

박원순 시장은 44.4%로 지난 조사보다 두 순위 내린 11위, 김경수 경남지사는 42.2%로 12위에 올랐다. 허태정 시장(42.0%), 이춘희 시장(41.1%), 박남춘 인천시장(38.1%), 오거돈 부산시장(32.5%)이 뒤를 이었다.

최근 청와대 선거개입 의혹이 터진 송철호 울산시장은 28.9%로 시도지사 중 유일하게 20%대 지지율을 받아 17위로 최하위를 보였다.

이번 12월 조사에서 17개 시도지사 전체의 평균 긍정평가(지지율)는 46.3%로 11월(46.6%) 대비 0.3%p 낮았다. 평균 부정평가는 41.7%로 11월(41.0%)보다 0.7%p 높은 것으로 집계됐다.

자세한 조사내용 및 결과는 리얼미터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주요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