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사회 > 사회

국민 10명 중 8명 “국산 코로나19 백신 임상 참여 안할 것”

  • 보도 : 2021.06.20 12:36
  • 수정 : 2021.06.20 12:36

조세일보
◆…사진=연합뉴스 제공
 
국산 코로나19 백신 개발 임상시험 참여 의향과 관련해 국민의 78.6%가 참여 의사가 없는 것으로 조사됐다. 국산 백신 부작용에 대해 걱정하는 국민이 30.7%에 달했다.

보건복지부가 국가임상시험지원재단와 함께 18세 이상 국민 1600명을 대상으로 지난 4일부터 8일까지 3일간 실시한 ‘국산 코로나19 백신 임상시험 국민 인식조사’ 결과를 20일 발표했다.

조사결과 대다수의 국민들이 국산 코로나19 백신 개발이 필요하다(필요성 92.3%, 중요성 92.8%, 시급성 87.8%)고 응답했다. 국산 코로나19 백신 개발을 위한 임상시험에 대해서는 74.3%가 긍정적인 인식을 보였다.

긍정적 인식은 60대(85.3%), 50대(82.6%)가 높았으며 이유로는 국산 백신 개발로 코로나19 백신 자주권 확보가 50.7%로 가장 많았다.

부정적 인식은 20대가 10.2%로 50대(1.4%), 60대(1.7%)에 비해 6배 이상 높았다. 또한 아직 검증되지 않은 의약품을 사용한다가 37.9%로 가장 많아 부작용에 대한 국민들의 우려가 큰 것으로 나타났다.

국산 백신의 임상시험 안전성과 관련해 국민의 33.8%는 안전하다, 51.4%는 보통, 14.9%는 안전하지 않다고 응답했다.

안전하다고 생각하는 이유는 국내기업의 전임상을 거친 의약품에 대한 신뢰(49.6%), 임상시험 의료진에 대한 신뢰(24.4%)였으며 안전하지 않다고 생각하는 이유는 임상시험 정보가 제한적(47.7%), 검증되지 않은 의약품 사용(44.0%)으로 나타났다.

국산 코로나19 백신 개발 임상시험 참여 의향과 관련, 국민의 78.6%는 참여의향이 없다, 21.4%는 참여의향이 있다고 답변했다.

연령별로는 20대가 16.5%로 임상시험 참여에 가장 부정적이었으며 30대 17%, 40대 23.5%, 50대와 60대가 24% 순으로 높은 참여 의향을 보였다. 성별은 남성이 29.6%, 여성이 13%로 2.3배 높았다.

임상시험에 참여하는 이유로는 백신자주권 확보 36.1%, 신약개발에 기여 20.1%, 코로나 종식에 기여 15.4% 순이었으며 임상시험에 참여하지 않는 이유로는 국산 백신 부작용에 대한 우려 30.7%, 임상시험 정보가 제한적 22.7%, 국산 백신 효과에 대한 불신 14.5%, 보상체계 미흡 11.0% 순으로 나타났다.

주요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