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산업 > 산업

GC녹십자, 상반기 매출과 영업이익 성장에도 순이익 적자 기록

  • 보도 : 2019.07.30 16:22
  • 수정 : 2019.07.30 16:22

안정적 내수 기반에 해외 사업 성장세로 매출과 영업이익 성장
영업외비용 증가와 금융자산 평가손실로 순이익 적자전환

ㅁㅁ

◆…출처=회사발표자료

GC녹십자는 연결재무제표 기준 올해 2분기 영업이익이 196억원으로 전년 동기보다 47.5% 증가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30일 공시했다. 같은 기간 매출은 5.2% 늘어난 3596억원을 기록했다.

반면, 당기순이익은 영업외 비용 등 일회성 비용의 증가와 금융자산 평가손실과 연결 계열사의 과징금 등 일시적인 요소로 당기순이익은 적자로 전환됐다.

이 회사의 별도 기준 매출 성장률은 4.1%를 기록했다. 내수가 전년 동기와 비슷한 수준을 유지한 가운데 해외 매출의 경우 전년 대비 15.7% 증가하며 전체 실적 성장을 이끌었다.

백신 부문은 독감백신의 남반구 수출 호조로 매출 규모가 6.5% 증가했고, 혈액제제 부문은 알부민의 중국 수출이 확대됨에 따라 31.1%의 높은 성장세를 나타냈다. 

연결 대상 계열사도 외형 성장을 이어갔다. GC녹십자엠에스는 지난 2분기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6.6% 오른 249억원을 기록했고, 같은 기간 사업 효율성을 높이며 손실 폭은 줄었다.

GC녹십자랩셀의 2분기 매출은 검체검진서비스 분야의 지속적인 성장으로 전년 동기 대비 13.4% 증가한 150억원을 기록했다. 같은 기간 연구개발 비용은 전년 동기 대비 83.2% 증가하면서 수익성은 다소 둔화됐다.

관련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