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산업 > 산업

골프존, 개인형 스윙분석기 ‘스윙톡’ 북미 진출

  • 보도 : 2015.01.16 11:52
  • 수정 : 2015.01.16 11:52

 스마트폰앱 이용, 셀프 스윙 진단 및 분석 가능해

 
골프존은 개인형 스윙분석기 ‘스윙톡(SwingTalk)’을 북미 시장에 출시했다고 16일 밝혔다.

사용 방법은 매우 간단하다. 우선 구글 플레이스토어나 애플 앱스토어에서 스윙톡 앱을 다운로드한다. 이후 앱을 실행시켜 스마트폰 등의 장비와 스윙톡을 블루투스로 연결시킨 후, 스윙톡을 클럽 그립의 뒷부분에 끼워 넣고 스윙 하면 된다. 센서는 10.5g에 불과해 클럽의 밸런스에 거의 영향을 주지 않으며, 안드로이드와 iOS를 모두 지원한다.

스윙톡은 스마트폰의 앱을 통해 음성으로 주요 정보인 템포, 헤드스피드, 임팩트 시 클럽 방향 및 각도 정보를 알려주기 때문에 스윙할 때마다 번거롭게 스마트폰을 일일이 확인할 필요가 없는게 특징이다. 

어드레스, 백스윙, 탑, 다운스윙, 임팩트의 주요 구간에서의 스윙 궤적과 각도를 스마트폰 앱을 통해 직관적으로 상세하게 볼 수 있다. 골퍼들은 이 스윙톡을 통해 본인 스윙의 문제점을 스스로 확인하고 분석하면서 체계적으로 연습할 수 있다.
 
또한 드라이버부터 퍼터에 이르기까지 모든 클럽에 대한 상세한 분석이 가능하다. 특히 퍼터의 경우 별도 UI를 통해 상세정보를 제공해 준다.

골프존 R&D 본부장 신기선 상무는 “골프존은 IoT(사물 인터넷)의 기술 발달과 개인형 골프 IT 제품의 성장세가 두드러지는 트렌드에 맞춰 수년 전부터 시장 선도를 위한 개인형 제품의 R&D 투자를 지속해 왔으며, 이번에 스윙톡이라는 개인형 스윙 분석기를 출시했다”며 “골퍼 스스로 개인적으로 연습하는 비율이 높은 북미 시장에서 우선 선보이게 됐으며, 향후 국내를 포함해 전세계 시장으로 판매를 확대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스윙톡은 현재 블랙과 화이트의 두가지 색상으로 출시되었다. 소비자가는 175달러지만 현재는 이벤트가인 149.95달러로 아마존닷컴과 이베이닷컴 등에서 판매되고 있다. 국내 소비자들의 경우 해당 사이트에서 주문하면 국내 물류창고를 통해 빠른 시일 안에 바로 배송 받을 수 있다.

주요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