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사회 > 정치

이인영, 셔먼 美국무부 부장관 접견..."대북관여 노력 협력하자" 

  • 보도 : 2021.07.22 17:44
  • 수정 : 2021.07.22 17:44

셔먼 부장관 "통일부 역할, 무엇보다 중요"...美 지지 재차 표명

조세일보
◆…이인영 통일부 장관이 22일 정부서울청사를 방문한 웬디 셔먼 미국 국무부 부장관을 접견하고 있다.[사진=통일부 제공]
 
이인영 통일부 장관이 방한 중인 웬디 셔먼 미국 국무부 부장관을 만나 최근 한반도 정세와 대북정책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다.

통일부는 22일 셔먼 부장관이 정부서울청사를 방문, 최영준 통일부 차관과 이 장관을 차례로 예방했다고 밝혔다.

이 장관은 이 자리에서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평화구축을 위해서는 북한과의 외교적 관여가 무엇보다 중요한 시기"라며 "이를 위해 한미가 공동협력을 통해 대북관여 노력을 이어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에 셔먼 부장관은 "한반도 평화와 안정을 위한 통일부의 역할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면서 남북간 대화, 협력에 대한 미국의 지지를 재차 표명했다.

셔먼 부장관은 이에 앞서 최영준 차관과 면담을 갖고 최근 북한 정세와 정부의 남북관계 구상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다. 최 차관은 한미 간 긴밀한 공조를 바탕으로 북한의 조기 대화복귀 및 비핵화 협상 진전을 위한 양국의 일관된 의지와 공동 협력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양측은 이날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 및 항구적인 평화정착에 대한 의지, 이를 위한 외교적 노력의 중요성에 대해서 재확인했다고 통일부는 설명했다. 통일부는 미 국무부와의 소통과 협력을 지속해나가기로 했다.

한편 셔먼 부장관은 이날 오전 서울 도림동 외교부청사를 찾아 정의용 외교부 장관과도 만났다. 이 자리에서 양측은 문재인 대통령과 조 바이든 대통령의 한미정상회담 후속조치를 비롯해 한반도와 지역·글로벌 현안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지난 18일 일본 방문을 시작으로 아시아 순방 일정을 수행 중인 셔먼 부장관은 전날인 21일에는 도쿄에서 한미일 외교차관 협의회에 참석한 뒤 한국을 찾았다. 이후 셔먼 부장관은 중국을 방문해 왕이 외교부장과도 만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관련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