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금융증권 > 금융일반

신한카드, 자동차 정비 플랫폼 ‘알카고’ 출시

  • 보도 : 2021.09.17 16:01
  • 수정 : 2021.09.17 16:01

조세일보
신한카드는 직장인도 주중 언제든지 비대면으로 차량 정비를 받을 수 있는 자동차 정비 중개 플랫폼 ‘알카고’를 출시했다고 17일 밝혔다.
 
알카고는 ‘알아서 카(Car) 고쳐드립니다’라는 뜻으로 신한카드 사내벤처팀 주도로 개발됐다. 차량 정비 서비스를 예약하고 결제하면 정비업체가 직접 차량을 가져간다. 정비가 완료되면 탁송을 통해 고객이 원하는 시간에 지정한 장소로 차량을 가져다준다.

기본 정비뿐만 아니라 연막 살균, 세차 등 부가 서비스 및 추가 정비도 선택할 수 있다. 또 정비 전체 과정을 타임라인으로 공유해 고객이 현장에 있는 것과 같은 정보를 제공한다.

아울러 직장인이 출근 전 차량을 맡기는 경우 알카고에서 제공하는 셔틀버스로 직장까지 이동할 수 있다. 셔틀버스 서비스는 서울 강남구, 서초구, 송파구, 중구, 종로구 및 여의도 지역의 직장인을 대상으로 운영한다. 탁송 서비스는 서울 지역에서 제공되며 내년부터는 수도권 및 광역 지역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알카고는 편리성, 안정성, 혁신성을 모두 담은 서비스”라며 “자동차금융 플랫폼 신한마이카와 함께 토탈 카-라이프 플랫폼을 완성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주요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