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금융증권 > 증권

미래에셋증권, 1000억원 규모 자사주 매입 결정

  • 보도 : 2021.09.16 17:24
  • 수정 : 2021.09.16 17:24

조세일보
미래에셋증권은 약 1000억원 규모의 보통주 및 2우선주 자기주식 취득을 결정했다고 16일 공시했다.

취득 예정 주식은 보통주 1000만주, 2우선주 300만주로 각각 유통주식 수의 약 2.04%, 2.14%다. 미래에셋증권은 오는 17일부터 12월 16일까지 3개월 이내에 장내 주식시장에서 매수할 예정이다.

이번 자사주 매입은 앞서 발표한 3개 연도(2021~2023년) 주주환원정책의 일환으로 유통 주식 수 감소를 통해 주주 가치를 제고하기 위한 것이라고 미래에셋증권 측은 설명했다.

일반적으로 기업의 자사주 매입은 유통되는 주식 수가 줄어들어 주가 흐름이 개선되는 효과가 있다. 특히 이번에는 자사주 취득 대상에 우선주도 포함시켜 주주환원의 범위를 확장했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미래에셋증권 관계자는 "이번 자사주 매입은 주주 권익 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한다는 그룹의 의지가 반영된 것"이라며 "앞으로도 주주들에게 안정적 수익과 투자의 예측 가능성을 높여주기 위해 지속적으로 주주친화정책을 실행하겠다"고 밝혔다.

주요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