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조세 > 지방세

'주민세 사업소분' 이제 8월에 납부하세요

  • 보도 : 2021.07.31 12:09
  • 수정 : 2021.07.31 12:09

주민세 과세체계를 3종류로 단순화, 납기는 8월로 통일
주민세 균등분과 재산분을 주민세 사업소분으로 통합 개편

조세일보
◆…(자료 행정안전부)
 
올해부터 주민세의 과세체계가 3개로 단순화되고 납부기한은 8월로 통일된다.

31일 행정안전부에 따르면 기존 균등분(개인·개인사업자·법인), 재산분, 종업원분 등 5개의 세세목으로 복잡하게 구성된 주민세 종류를 개인분, 사업소분, 종업원분 3개로 간소화된다. 또 7월(재산분)과 8월(균등분)에 각각 납부하던 납기가 8월로 통일된다.

이에 종전 7월에 주민세 재산분을 납부했던 사업주들은 8월 1일부터 8월 31일까지 납기가 변경됐으며, 종전 재산분 외에 균등분(개인사업자·법인)도 함께 주민세 사업소분으로 신고·납부해야 한다.

주민세 사업소분은 사업소 및 그 연면적을 과세표준으로 하며, 기본세율(균등분)과 연면적 세율(재산분)에 따라 각각 산출한 세액을 합산한 금액으로 납부한다.

아울러 고지서를 받던 납세자들이 자발적으로 신고함에 따른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세액이 기재된 납부서를 납기 중에 우편 발송할 예정이다. 납부서상 세액을 기한 내 납부한 경우 별도로 신고하지 않더라도 신고한 것으로 인정된다.

주민세 사업소분 제도개편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전국 시·군·구 세정부서와 위택스 누리집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박재민 행안부 지방재정경제실장은 "주민세 과세체계를 단순화하여 사업주의 납세 횟수를 축소하는 동시에 납기를 8월로 통일했다"며 "납세자들이 불편 없이 8월에 주민세 사업소분을 납부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홍보 및 안내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주요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