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사회 > 정치

윤석열 측, 'X파일' 의혹 논란에 "대응하지 않을 것"

  • 보도 : 2021.06.21 06:55
  • 수정 : 2021.06.21 06:55

"대권 도전 선언 시기는 계획대로 '6말7초' 조율 중"

yunhap
◆…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지난 9일 오후 서울 중구 우당 기념관 개관식에 참석한 뒤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윤석열 전 검찰총장 측은 20일 윤 전 총장과 관련한 의혹을 정리한 것이라는 이른바 'X파일' 의혹이 제기된 데 대해 "대응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윤 전 총장 측 이상록 대변인은 이날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X파일'의 실체가 있는지도 모르는 상황에서 이번 건에는 대응하지 않기로 했다"며 이같이 전했다.
 
이 대변인은 이동훈 전 대변인이 선임 열흘 만에 사퇴한 데 이어 'X파일' 의혹이 제기되는 상황에서 윤 전 총장의 대권 도전 선언이 미뤄질 가능성이 있는지를 묻는 말에 "그러지는 않을 것"이라고 대답했다.
 
이 대변인은 "대권 도전 선언 시기는 애초 계획했던 6월 말∼7월 초 시기로 조율 중"이라며 "거기서 크게 벗어나지 않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윤 전 총장 측은 광화문의 한 빌딩에 캠프 사무실을 차릴 계획이다. 현재 진행 중인 인테리어 공사가 끝나는 대로 본격적으로 입주해 대선에 대비할 것으로 알려졌다.
 
yunhap
◆…공사 중인 윤석열 전 총장 대선 캠프 (서울=연합뉴스) 한상균 기자 = 20일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대선 캠프로 알려진 광화문 한 사무실 모습. 2021.6.20 xyz@yna.co.kr
 

주요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