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산업 > 산업

SK이노베이션-현대차·기아, 하이브리드카 배터리 개발 '맞손'

  • 보도 : 2021.04.16 11:18
  • 수정 : 2021.04.16 11:18

조세일보

◆…최근 현대차·기아 남양연구소에서 열린 협력식에서 현대자동차 최우석 전동화개발센터장(왼쪽부터), SK이노베이션 김유석 배터리마케팅본부장, 현대자동차 박찬영 파워트레인부품구매사업부장, SK이노베이션 이장원 배터리연구원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SK이노베이션 제공

SK이노베이션와 현대자동차·기아가  하이브리드카(HEV) 배터리 개발에 착수한다.

SK이노베이션은 현대차·기아와 전동화 차량에 최적화된 파우치형 배터리 개발·양산을 위해 협력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배터리 협력은 현대차가 오는 2024년 선보일 하이브리드카에 탑재하는 것을 목표로 추진된다. 출시할 차량 특성에 최적화된 배터리 제작을 위해 설계단계부터 제품 평가, 성능 개선 등에서 긴밀하게 협력한다는 계획이다.

SK이노베이션은 "완성차-배터리 기업이 새로운 배터리를 개발하는 협업 모델을 구축하게 됐다"면서 "이번 공동 개발 협력 모델이 설계와 생산 회사는 구분되지만 가치사슬로 연결된다는 점에서 전기차-배터리 산업에 공동 발전의 전기를 만드는 획기적인 방식이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두 회사는 전기차-배터리 분야에서 10년 이상 협업한 것이 이번 공동 개발 착수로 이어졌다고 평가하고 있다. 앞서 2010년 국내 첫 고속 전기차인 블루온의 배터리를 시작으로 양산형 전기차 레이EV, 해외 첫 수출 전기차 쏘울EV, 현대차·기아의 첫 전기차 전용 플랫폼 E-GMP의 전기차 아이오닉5, EV6 등에서 협력을 이어왔다.

현대차·기아 파워트레인부품구매사업부장 박찬영 상무는 "글로벌 배터리 기술 기업인 SK이노베이션과의 협력 모델을 통해 친환경차 경쟁력을 한 단계 더 업그레이드할 수 있을 것"이라며 "배터리 개발, 양산, 품질 검증 등 전 분야에서 함께 협력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SK이노베이션 이장원 배터리연구원장은 "완성차 업체 중 가장 경쟁력이 높고 뛰어난 기술력을 갖춘 현대차·기아와 전기차 배터리 협력을 강화하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면서 "독보적인 배터리 기술력과 제조 안정성으로 시너지를 일으켜 양사가 미래 모빌리티 산업을 이끌어 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주요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