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금융증권 > 증권

신한금융투자, ESG 채권 1000억원 규모 발행

  • 보도 : 2021.04.06 09:56
  • 수정 : 2021.04.06 09:56

조세일보

신한금융투자는 1000억 원 규모의 ESG채권을 발행했다고 6일 밝혔다.

신한금융투자가 6일 발행한 ESG 채권은 만기 3년, 금리 1.5%의 원화 채권으로 녹색사업 및 사회적 가치 창출 사업분야에 투자하는 재원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신한금융투자는 ESG채권발행을 위해 외부 회계법인으로부터 ESG채권 관리체계 사전인증을 받았다.

신한금융그룹은 ESG 체계를 '친환경', '상생', '신뢰' 세가지 방향으로 설정하고 다양한 ESG 및 사회공헌 활동을 적극적으로 실천하고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로 방향을 정했다. 신한금융투자도 이에 발맞춰 국내외 태양광, 풍력 등 친환경 신재생 에너지 금융자문 및 투자를 확대하고 신한금융그룹의 'N.E.O Prjoect'와 연계해 혁신기업에 투자를 확대해 나가고 있다.

신한금융투자는 지난 2019년 환경경영체계 인증(ISO14001)을 획득하고 업무용 차량의 단계적 전기차 교체, 전기차 충전소 설치 등을 통해 실질적 이산화탄소 감축노력을 진행하고 있다. 신한금융그룹의 'Zero Carbon Drive' 정책을 실천하는 등 지속가능경영을 위한 다방면의 ESG 경영을 이어간다는 방침이다.

주요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