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조세 > 세무사·회계사

법무법인 태평양, "6년 연속 베트남 지역 최상위 로펌 입증"

  • 보도 : 2022.11.25 11:49
  • 수정 : 2022.11.25 11:49

베트남 M&A 포럼 '올해의 자문사'·'올해의 딜' 석권

태평양, 6년 연속 '올해의 딜'·3년 연속 '올해의 자문사' 동시 수상

신한금융의 '베트남의 쿠팡' 티키 지분 인수 등 주요 거래 법률자문 

"서울·하노이·호치민시티 사무소간 긴밀한 협업이 압도적 성과 이끌어내"

조세일보
◆…법무법인 태평양이 2022 베트남 M&A포럼에서 '올해의 딜'상 및 '올해의 자문사'상을 동시 석권했다. 법무법인 태평양 배용근 변호사(가운데)가 수상 후 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법무법인 태평양]
법무법인 태평양(대표변호사 서동우)이 '2022 베트남 M&A 포럼'에서 6년 연속으로 '올해의 딜(The Best Investment and M&A Deal of the Year)'상을, 3년 연속으로 '올해의 자문사(The Best Advisory Firm of the Year)'상을 수상했다고 25일 밝혔다.  

베트남 지역 최상위 로펌(Tier 1)으로서 압도적 존재감을 확인한 것으로 평가된다.

지난 23일 베트남 호치민에서 개최된 '베트남 M&A 포럼'은 베트남 정부의 기획투자부(Ministry of Planning and Investment) 산하 언론기관인 VIR(Vietnam Investment Review)이 주관하는 베트남 최대의 M&A 관련 행사다. 한 해 동안 베트남 지역에서 두각을 나타낸 M&A 거래와 뛰어난 성과를 보인 M&A 자문사를 선정해 발표한다.

태평양이 자문한 신한금융그룹의 베트남 전자상거래기업 티키(Tiki) 지분 인수거래가 '올해의 딜(The Best Investment and M&A Deal of the Year)'로 선정됐다.

신한금융그룹은 해당 거래를 통해 '베트남의 쿠팡'이라 불리는 티키의 3대 주주로 올라섰으며, 티키와의 전략적 제휴를 통해 현지 고객들과의 접점을 확대할 수 있게 됐다.

태평양은 거래 구조 및 투자 대상 회사에 대한 법률적 실사, 거래에 필요한 제반 계약서의 작성·검토, 계약 체결을 위한 협상, 베트남 및 한국 관할 당국의 승인 등 계약 체결부터 거래 종결에 이르는 전반적인 법률 자문을 담당했다.

또한 태평양은 '하나금융투자의 베트남 상장 증권사 BIDV Securities JSC 지분 인수' 거래 등 여러 M&A 거래도 성공적으로 수행했으며, 법률 자문의 경제적 규모와 능력을 인정받아 '올해의 자문사(The Best Advisory Firm of the Year)'상을 3년 연속 수상했다.
베트남 M&A포럼에서 3년 연속 Tier 1으로 선정된 경우는 국내 로펌 중 태평양이 유일하다.

이 같은 성과는 태평양 동남아시아팀이 오랜 기간 쌓아온 현지 경험과 전문성이 빛을 본 결과라고 태평양 관계자는 설명했다.

태평양 베트남 법인의 법인장인 배용근 변호사(사법연수원 32기)는 "태평양은 베트남 현지에서 오랜 경험을 쌓아온 만큼 고객의 고민을 신속히 해결할 수 있는 노하우를 갖추고 있다"며 "무엇보다 서울, 하노이, 호치민시티 사무소의 협업을 통해 최적의 솔루션을 제시하는 것이 가장 큰 강점"이라고 말했다.

한편 태평양은 최근 싱가포르에 현지 사무소를 개소하며 동남아시아 지역 자문 범위를 확대했다. 태평양의 해외사무소는 총 9개로, 국내 대형 로펌 중 가장 많은 해외사무소를 운영하고 있다.

관련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