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금융증권 > 금융일반

자영업자·소상공인에 41.2조 정책자금 공급...25일부터 신청접수

  • 보도 : 2022.07.24 12:00
  • 수정 : 2022.07.24 12:00

- 금융위, 자영업자·소상공인 대상 맞춤형 금융지원 방안 발표
- 운영자금, 경쟁력강화자금, 재기지원자금 등 3개 프로그램 운영
- 8.5조 대환상품 제공과 30조원 원리금 감면방안은 내달 발표

조세일보
◆…맞춤형 금융지원 신청 방법. 자료=금융위 제공
 
자영업자와 소상공인들에게 25일부터 2년간 41조2000억원의 맞춤형 정책자금이 공급된다. 이 자금은 기업은행과 신용보즘기금의 홈페이지 스마트폰 앱, 또는 전국 영업점 및 콜센터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금융위원회는 24일 이같은 내용을 담은 ‘자영업자·소상공인 맞춤형 금융지원 방안’을 발표했다.

이 방안은 정부의 금융부문 민생안정 대책 가운데 자영업자·소상공인을 위한 80조원 규모의 금융지원방안 중 하나다. 정부는 80조원 중 나머지 8조5000억원 규모의 대환상품 제공 방안과 새출발기금을 통한 30조원 규모의 원리금 감면 방안은 내달 발표할 예정이다.

이번에 발표한 맞춤형 금융지원 방안은 ▲운영자금 공급 10조5000억원▲경쟁력강화자금 공급 29조7000억원▲재기지원자금 공급 1조원 등 크게 3개 프로그램으로 시행된다.

◇운영자금 공급
▲코로나19로 직접적 피해를 입은 매출액 50억원 이하 업체에 대해 신용보증기금이 3조2500억원 규모의 특례보증을 공급한다. 업체당 지원한도는 3억원, 보증비율은 90%이며 보증료가 0.5%p 감면된다. 신보의 컨설팅을 받은 업체는 보증료가 0.1%p 추가 감면된다.
▲기타 매출 감소, 재무상황 악화 등으로 자금이 필요한 업체에 기업은행과 신보가 2조1000억원의 유동성 자금을 공급한다.
▲올해 1월 도입한 ‘고신용자 희망대출플러스’의 지원대상에 손실보전금 수급자를 추가하고 지원한도도 1000만원에서 3000만원으로 확대한다.
▲기업은행의 영세 소상공인 전용 프로그램인 해내리 대출 공급규모를 4조원에서 7조원으로 늘리고 최대 1.2%의 금리우대를 제공한다. 아울러 1%p 우대금리를 제공하는 1조원 규모의 ‘고정금리특별대출’도 공급한다.
▲신용도가 일시적으로 하락했으나 정상화가 가능하다고 판단되는 업체에는 평균 1.3%p, 최대 3%p의 우대금리를 제공한다.
▲사업장을 비우기 어려운 영세 자영업자 등을 위해 기은과 신보가 1000억원의 비대면 대출을 공급한다.
조세일보
◆…운영자금 공급 프로그램
 
◇경쟁력강화자금 공급
▲기업은행이 창업자금, 설비투자자금 등 18조원을 영세 소상공인 등에게 공급한다.
▲신용보증기금은 창업, 사업확장, 서비스업 영위 등 자영업자·소상공인의 특성에 맞춰 운전자금과 시설자금 등에 대해 11조3000억원의 보증을 지원한다.
▲인플레이션으로 원자재 확보에 어려움을 겪는 기업에게 기은과 신보가 3000억원 규모의 원자재 구매자금을 지원한다.
▲금융이력이 부족한 플랫폼 입점 사업자를 위해 1000억원 규모의 보증을 공급한다.
조세일보
◆…경쟁력강화자금 공급 프로그램
 
◇재기지원자금 공급
▲폐업 후 재창업하거나 업종을 전화하려는 사업자들을 위해 신보가 2200억원 규모의 특례보증을 지원한다. 업체당 한도 1억원, 보증비율 95%이며 보증료를 0.2%p 감면한다.
▲폐업 경험이 있는 재창업자의 조기 정착을 위해 기업은행이 최대 1.2%p 금리를 깎아주는 ‘재창업 우대 프로그램’을 도입한다.
▲장기간 매출과 재무상황이 악화되거나 채무조정을 받은 기업을 대상으로 상환능력 심사를 거쳐 재도약을 위한 자금을 지원한다.
조세일보
◆…재기지원자금 공급 프로그램
 
금융위는 이들 프로그램은 대부분 25일부터 시행하되 ▲고신용자 희망대출플러스 제도개편▲해내리대출 금리우대 확대▲비대면 대출공급 등은 8월8일부터, 플랫폼입점 사업자 보증은 오는 12월부터 시행된다고 설명했다.
 

관련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