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 경제

[서울본부세관]

RCEP 발효 대비해 K-푸드 수출경쟁력 높인다

  • 보도 : 2021.11.11 10:54
  • 수정 : 2021.11.11 10:54

서울본부세관, 한국식품산업협회와

식품산업 공급망 관리 교육 실시

조세일보
◆…서울 강남구 논현동에 위치한 서울세관. (사진 서울본부세관)
 
서울본부세관(세관장 성태곤)과 한국식품산업협회(협회장 이효율)는 11일 K-Food 기업의 수출경쟁력 강화와 FTA 활용률 제고를 위한 FTA 공급망 관리 교육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교육은 지난 4월 양측이 체결한 K-Food 기업의 수출경쟁력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에 따른 후속조치로, 내년 1월 발효 예정인 RCEP 등 메가FTA 시대에 대비해 식품산업의 특성을 반영한 교육과정을 제공하고자 기획됐다.

교육대상은 해외식품시장 진출을 확대해 나가고 있는 식품기업인 CJ제일제당의 협력업체 24개사로, 협력업체가 전국에 산재된 업계상황을 고려해 온·오프라인으로 동시에 진행한다.

수출기업뿐 아니라 협력사, 원재료공급자 등 공급망 전반에 걸쳐 FTA 활용과 원산지 검증에 대한 대응방안 등을 안내하며, 실제 수출 중인 제품을 예시로 맞춤형 강의를 제공해 실무자들의 이해도와 활용도를 높이는데 중점을 뒀다.
 
서울본부세관은 교육과정에 참여하는 식품기업의 수출애로사항이 해소될 수 있도록 교육수료 이후 1:1 맞춤형 컨설팅을 추가로 제공할 예정이며, 내년에도 더 많은 기업들이 수혜를 받을 수 있도록 교육 및 컨설팅을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성태곤 서울본부세관장은 "식품산업 최초로 실시하는 이번 교육이 K-푸드 기업의 경쟁력을 강화시킬 것으로 기대 된다"면서 "앞으로도 빠르게 변하는 식품업계의 특성에 맞추어 협회와 함께 다각적인 지원방안을 마련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