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사회 > 사회

[코로나19]

거리두기 2주 연장, 결혼식·돌잔치 일부 완화…바뀐 내용은?

  • 보도 : 2021.10.01 12:03
  • 수정 : 2021.10.01 12:21

수도권 4단계, 비수도권 3단계 유지

10.4.∼10.17. 2주간 시행 후 거리두기 재조정

10월 지역축제, 취소·연기 또는 비대면(온라인) 전환

결혼식, 돌잔치, 실외 체육시설 방역 기준 접종완료자 중심 일부 조정

조세일보
◆…10월 4일부터 10월 17일까지 적용되는 사회적 거리두기 (자료=보건복지부)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1일 김부겸 본부장 주재로 정부서울청사 영상회의실에서 각 중앙부처, 17개 광역자치단체, 18개 시도 경찰청과 함께 사회적 거리두기 조정방안과 10월 지역축제 방역 관리 방안 등을 논의했으며, 현행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를 2주간 연장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수도권 4단계, 비수도권 3단계의 거리두기 단계가 10월 4일(월) 0시부터 10월 17일(일) 24시까지 2주간 유지된다.

한편, 생업시설의 운영이 어려운 수칙을 완화하되, 지나친 방역 완화 신호가 되지 않도록 접종 완료자 중심으로 일부 조정된다.

◆ 사회적 거리두기 조정

이번 사회적 거리두기 조정은 방역상황 관리와 단계적 일상회복 전환에 대한 기대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했다.

추석 연휴 이후 유행 급증 상황에서 10월 방역상황이 더이상 악화되지 않도록 관리할 필요성과 함께 소상공인·자영업 분야의 수용성 저하 및 단계적 일상회복에 대한 기대 등을 고려했다.

이러한 상황을 토대로 거리두기 장기화에 따라 피로도가 크고, 생계적 문제가 큰 미시영역을 발굴하여 접종 완료자 중심으로 소폭 완화하는 방향으로 조정한다.

◆ 결혼식 (식사 미제공시 접종완료자 100명 포함 최대 199명 허용)

결혼식은 현재 3~4단계에서 결혼식당 최대 49명, 식사를 제공하지 않는 경우 최대 99명까지 허용하고 있으나, 접종 완료자로만 인원을 추가하여 최대 99명(기존 49명 + 접종 완료자 50명), 식사를 제공하지 않는 경우 역시 접종 완료자로만 인원을 추가하여 최대 199명(기존 99명 + 완료자 100명)까지 허용된다.

3단계는 동선과 공간이 분리되는 경우 구분하여 적용 가능하나, 4단계는 결혼식 전체 인원 최대 99명(식사 제공 시) 또는 199명(식사 미제공 시)까지 가능하다.

◆ 돌잔치 ( 접종완료자로만 인원 추가시 최대 49명 허용)

돌잔치 역시 기존에는 3단계에서 최대 16명까지, 4단계에서는 사적모임 인원 제한 범위 내에서 가능한데, 접종 완료자로만 인원을 추가할 경우 최대 49명까지 허용된다.

(3단계) 16명 + 접종 완료자 33명 추가하여 최대 49명(4단계) 18시 이전 4명(이후 2명) + 접종 완료자 45명(47명) 추가하여 최대 49명

◆ 실외 스포츠 영업시설 (접종완료자로만 인원 추가시 경기구성 최소 인원 허용)

실외 스포츠 영업시설의 경우 4단계에서 사적모임 인원 제한이 적용되어 사실상 영업이 어려운 상황이었으나, 접종 완료자로만 인원을 추가할 경우 3단계와 마찬가지로 경기구성 최소 인원이 허용된다.

운동종목별 경기인원의 1.5배까지 가능(ex. 야구 최소 18명 필요 → 27명, 풋살 최소 10명 필요 → 15명까지 예외 적용 등)

◆ 현황 분석

사회적 거리두기 조정은 일 평균 확진자수, 감염재생산지수, 중증도, 주간 이동량 등 주요 방역지표와 의료대응역량, 예방접종률 등을 고려한다.
 
조세일보
◆…주간 방역지표 동향 (자료=보건복지부)
최근 4주간 주요 방역지표를 살펴보면, 국내 일 평균 확진자 수는 증가 추세이며, 추석 연휴가 있는 주간에는 2,000명대를 상회하게 됐다. 지역적으로는 수도권 비중이 70% 이상 차지하며 유행을 주도하고 있다.

주간 이동량은 4주간 지속 증가추세이고, 추석연휴 비수도권 이동량 급증에 따라, 수도권 유행상황이 비수도권까지 확산될 우려가 있다.

최근 4주간 위중증 환자 규모는 유지(소폭 감소)되고 있으나, 주간 사망자는 증가(47명, 31%)했고, 중환자 전담치료병상 508병상(51.6%), 감염병 전담병원 3,565병상(36.5%), 생활치료센터 7,465병상(38.0%) 등 의료체계는 여력이 있으나, 최근 확진자 증가로 점차 감소하고 있다.

1일 0시 기준 예방접종은 1차 접종자 3,934만명(76.6%), 접종완료자 2,571만명(50.1%)으로 예방접종률이 높아짐에 따라 위중증·치명률 등은 작년 말 대비 점차 감소하고 있다.

7.4.~9.19. 기간 확진자(만 18세 이상) 중 접종 미완료자는 93%이고, 사망자(만 18세 이상) 중 접종 미완료자는 87.5%로 미접종자 감염이 전체 유행을 주도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주요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