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 경제

[2021년 상반기 법인세 분석]④게임·엔터테인먼트

넷마블 1462%↑... 엔씨소프트 66%↓, CJENM 40%↓

  • 보도 : 2021.09.10 07:00
  • 수정 : 2021.09.10 07:56

주요기업 10곳 중 8곳 전년 보다 법인세 줄어

중간예납 1위 넷마블, 전년比 1462% 증가

스튜디오드래곤, 공시규모 49억원 늘어

엔씨소프트, 법인세 공시액 772억원 감소

CJ ENM 454→271억원… 40% 줄어

조세일보
◆…넷마블의 올해 상반기 당기순이익이 크게 늘며, 국내 상위 10대 게임·엔터사 가운데 가장 많은 법인세를 공시한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은 넷마블 로고. (연합뉴스 사진)
 
조세일보

국내 매출액 상위 10위 게임·엔터테인먼트사의 법인세 중간예납규모가 전년 같은 기간과 비교해 25% 이상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전년도 같은 기간 55억원에 달하는 환급액을 공시했던 넷마블은 804억원 늘어난 749억원의 법인세 중간예납금액을 공시해 동종업계 가운데 1위 자리를 차지했다.

10일 조세일보가 넷마블, 엔씨소프트, CJ ENM, SM엔터테인먼트 등 국내 매출액 상위 10대 게임·엔터테인먼트사가 지난달 공시한 반기사업보고서(별도재무제표 기준)를 분석한 결과, 이들 기업이 공시한 법인세는 도합 2012억원으로, 2020년 상반기 2689억원과 비교해 677억원(-25%) 줄어든 규모다.

상위 10대 게임·엔터테인먼트사는 올해 상반기 매출액으로 4조5353억원 이상의 수익을 냈으며, 이는 전년 동기 대비 1987억원(-4%) 감소한 수준이다.

넷마블에 이어 엔씨소프트가 법인세 중간예납액 400억원을 공시하며 업계 2위 자리를 지켰다. 게임·엔터테인먼트업계 가운데 가장 많은 실적을 낸 CJ ENM은 상반기 법인세 중간예납액으로 271억원을 공시해 업계에서 세 번째로 많은 금액을 공시한 것으로 나타났다.

다음으로 145억원을 상회하는 법인세 중간예납금액을 공시한 SM엔터테인먼트가 뒤를 이었으며 컴투스(112억원), 스튜디오드래곤(102억원), KT스카이라이프(99억원), 하이브(54억원), 펄어비스(42억원), 카카오게임즈(38억원) 등 순이었다.

상위 게임·엔터테인먼트사 가운데 마이너스 실적을 기록해 법인세 환급액을 공시한 곳은 단 한 곳도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조세일보
 
■ 거리두기 영향 無 게임·엔터업계… 순이익 증가
조세일보
 
사회적 거리두기가 장기화 되면서 언택트가 대세로 자리 잡은 가운데, 반사이익을 본 게임·엔터업계의 매출액은 소폭 하락한 반면, 손익을 통산한 당기순이익은 개선된 모습을 보였다.
 
조세일보
넷마블은 중간예납법인세로 749억원을 공시해 업계에서 유일하게 500억원을 상회하는 법인세를 공시한 것으로 나타났다. 넷마블은 상반기 매출액 6589억원, 당기순이익 4589억원을 공시했으며 법인세 유효세율은 14%로 집계됐다.
 
조세일보
엔씨소프트는 법인세 중간예납 공시금액이 작년 같은 기간과 비교해 772억원 이상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다. 엔씨소프트는 올해 상반기 법인세차감전순이익 2017억원, 법인세 중간예납금액 400억원을 공시해 유효세율 20%를 기록했다.
 
조세일보
CJ ENM도 법인세 중간예납금액이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감소한 모습을 보였다. CJ ENM은 올해 상반기 271억원에 달하는 법인세 중간예납액을 공시해 전년 같은 기간 보다 183억원(-40%) 이상 감소했다. CJ ENM은 올해 상반기 매출액 1조3816억원, 당기순이익 1404억원 흑자를 거뒀다. 매출규모가 1조원 이상을 기록한 곳은 CJ ENM 단 한 곳뿐이다.
 
조세일보
SM엔터테인먼트의 경우 법인세 중간예납 공시금액이 작년 같은 기간과 비교해 21억원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SM엔터테인먼트는 올해 상반기 법인세차감전순이익 415억원, 법인세 중간예납금액 145억원을 공시해 유효세율 35%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해 하반기부터 세무조사가 진행된 이후 일정 부분 추징금이 발생한 요인으로 분석된다.
 
조세일보
컴투스의 경우 527억원 가량의 법인세차감전순이익을 기록한 데 이어 112억원에 달하는 법인세 중간예납액을 반기사업보고서에 반영해 유효세율 21%를 기록했다. 컴투스는 올해 상반기 매출액 2595억원, 손익을 결산한 순이익은 415억원 규모였다.
 
조세일보
전기 대비 법인세 납부규모가 2배 가까이 증가한 스튜디오드래곤은 도합 102억원에 달하는 법인세 중간예납금액을 공시했다. 스튜디오드래곤은 올해 상반기 법인세차감전순이익 356억원, 법인세 중간예납 102억원을 공시해 유효세율 29%를 기록했다. 이는 현행 법인세법상 최고세율(25%)보다 4%p 높은 수준이다.
 
조세일보
KT스카이라이프는 지난해 법인세 중간예납액 124억원을 반기사업보고서에 반영한 데 이어 올해 상반기 실적 발표 결과, 99억원에 달하는 법인세 중간예납액을 공시해 25억원(-20%) 가량 줄었다. KT스카이라이프의 상반기 매출 규모는 3174억원이었으며 순이익 312억원을 반기사업보고서에 반영했다.
 
조세일보
그룹 BTS가 속한 하이브는 상반기 매출액 2188억원, 순이익 222억원을 사업보고서에 공시했다. 하이브는 지난해 상반기 93억원의 법인세 중간예납액을 공시한 후 올해 상반기 54억원에 달하는 법인세 중간예납액을 사업보고서에 반영해 전년 보다 39억원(-42%) 줄었다.
 
조세일보
펄어비스는 10대 게임·엔터사 가운데 법인세 공시규모가 가장 큰 폭으로 하락(-89%)한 것으로 나타났다. 펄어비스는 466억원 가량의 법인세차감전순이익을 기록한 데 이어 42억원에 달하는 법인세 중간예납액을 반기사업보고서에 반영했다. 펄어비스는 올해 상반기 매출액 1464억원, 당기순이익 426억원을 사업보고서에 반영한 것으로 나타났다.
 
조세일보
카카오게임즈는 지난해 상반기 86억원의 법인세 중간예납금액을 공시한 후 올해 상반기 38억원의 법인세를 사업보고서에 반영해 48억원(-56%)감소했다. 카카오게임즈의 상반기 매출액은 1700억원이었으며 순이익은 168억원으로 집계됐다. 

관련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