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금융증권 > 보험

DB손보, 금융업계 최초 ‘전국품질분임조 경진대회’ 5년 연속 수상

  • 보도 : 2021.08.31 09:08
  • 수정 : 2021.08.31 09:08

조세일보
◆…DB손해보험 사옥 전경. 사진=DB손해보험 제공
 
DB손해보험이 산업계의 전국체전이라고 불리는 ‘전국품질분임조 경진대회’에서 금융업계 최초로 5년 연속 수상하는 쾌거를 이루었다고 31일 밝혔다.

지난 23일부터 27일까지 진행된 제47회 전국품질분임조 경진대회는 산업통상자원부가 후원하고 한국표준협회가 주관했으며 산업현장의 품질혁신과 개선을 도모하는 취지로 매년 열리고 있다.

품질분임조는 산업현장에서 기업별로 직원들이 혁신활동을 전개하는 소그룹으로서 올해는 전국 17개 시·도에서 선발된 288개팀 2600여명의 분임원이 경쟁했으며 COVID-19로 인해 비대면 심사로 진행되었다.

DB손보는 사무간접과 서비스 분야에서 각각 최고상인 금상을 창의개선 분야에서는 동상을 수상했다.

특히 사무간접 분야의 SmarT-UBI팀은 2017년 금상 수상에 이어 2019년부터 2021년까지 3년 연속 금상을 수상했고 이번 대회에서는 자동차 블랙박스 심사/점검 업무에 AI를 적용한 부분을 높게 평가 받았다.

한편 서비스 분야에 참여한 긴급출동접수 셀프업팀도 2회 연속 금상을 수상했으며 올해는 교통사고 발생 운전자의 동의프로세스에 ARS를 결합한 서비스로 매월 약 2만8000건의 업무를 자동화하는 성과를 거뒀다.

동상을 수상한 창의개선 분야의 표준합의혁신팀은 장기보험 사고조사에 머신러닝을 적용하는 업무 모델을 새롭게 제시했다.

DB손보는 김정남 대표 취임 이후 전사적인 서비스품질 혁신활동을 체계적으로 전개한 결과 2015년 금융업계 최초 국가품질대상 수상, 2016년 보험업계 최초 국가품질명장 배출, 2017년 보험업계 최초 품질분임조 금상 수상, 2021년 품질분임조 전국대회 5년 연속 수상 등 금융서비스분야 품질경영에서 새로운 역사를 만들어 가고 있다.

DB손해보험 관계자는 “이번 수상을 계기로 앞으로도 직원들의 자발적인 소규모 혁신활동을 적극 지원하여 최고의 서비스 품질을 제공하려는 노력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