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조세 > 세무사·회계사

[한국세무사회]

원경희호 본격 출범… "회원 권익신장에 방점"

  • 보도 : 2021.08.19 11:27
  • 수정 : 2021.08.19 11:27

원경희 회장, 제32대 집행부 인선 단행

주요 회직자 대다수 유임… 회무 연속성 의지

선임직 부회장 김관균, 상임이사 전원 유임

조세일보
◆…서울 서초구에 소재한 한국세무사회관 전경.

한국세무사회 선임직 부회장인 김관균 세무사가 재신임을 받고, 상무이사진과 전태수 업무정화조사위원장이 전원 유임됐다.

한국세무사회(회장 원경희)는 지난 17일 이사회를 개최하고 제32대 집행부 인선을 이 같이 단행했다고 밝혔다.

19일 한국세무사회에 따르면, 총무이사에는 정동원, 회원이사 유은순, 연구이사 한근찬, 법제이사 전진관, 업무이사 박연근, 전산이사 정경훈, 홍보이사 조진한, 국제이사 경준호, 감리이사 박충원 세무사가 임명됐으며 업무정화조사위원장은 전태수 세무사가 유임됐다.

이번 회직 인선에서 주요 회직자 대다수가 유임됨으로써 업무파악에 소요되는 시간을 생략할 수 있고 회무추진의 지속성이 보장되어 주요사업을 속도감 있게 추진할 수 있게 되어 회무의 완성도가 한층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는 게 세무사회 관계자의 설명이다.

이날 원경희 회장은 이사회 모두에 인사말을 통해 "제32대 집행부에서는 임원 대다수를 유임해 회무추진의 연속성과 효율성을 강화하고자한다"고 운을 뗐다.

원 회장은 이어 "회원들의 압도적인 지지로 재선된 만큼 회원들의 뜻을 받들어서 숙원사업을 해결하고, 우리가 지역사회 주민들과 국민들로부터 존중받는 세무사, 한국세무사회가 될 수 있도록 2년간 최선을 다하자"고 말했다.

원 회장은 그러면서 "제32대 집행부 임원 모두가 한마음 한뜻으로 단합하고 화합해 우리회의 위상제고와 회원의 권익신장을 위해서 매진하자"고 임원들에게 당부했다.

한편, 이날 이사회에서는 공제위원회 등 각 위원회 위원장에 대한 임명동의안을 의결하고, 이날 임명되지 않은 회직은 회장에게 위임하고 추후 이사회에 보고하기로 했다.

관련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