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산업 > 산업

현대백화점, ‘현대식품관 투홈’에 정기 구독 서비스 선보인다

  • 보도 : 2021.06.28 09:49
  • 수정 : 2021.06.28 09:49

조세일보
◆…사진=현대백화점 제공
 
현대백화점 식품 전문 온라인몰 ‘현대식품관 투홈’에서 현대식품관의 반찬·쌀·과일·한우·한돈 등 다섯 종류의 식품을 1주~1개월 주기로 새벽 배송해주는 정기 구독 서비스 ‘투홈 구독’을 론칭한다고 28일 밝혔다.

현대백화점의 최대 강점인 식품 분야에 대한 경쟁력과 전문성을 바탕으로 엄선한 신선식품과 반찬을 집에서 간편하게 정기적으로 받아볼 수 있는 게 특징이다.

반찬은 현대백화점 압구정본점에서 20년 이상 운영 중인 반찬가게 ‘예향’의 국(1~2종)과 반찬(2~3종) 등 5종으로 구성해 매주 수요일 배송한다. 쌀의 경우 현대백화점 쌀 전문 매장 ‘현대쌀집’에서 판매 중인 프리미엄 품종 쌀과 흑미·현미·병아리콩 등 잡곡을 영양과 맛·식감을 고려해 배합된 쌀·잡곡 5~5.5kg 분량이 3주 간격으로 배송해준다.

과일은 애플망고·포도·사과 등 500g 미만의 소포장 과일 6~8종으로 구성해 2주에 한 번씩 배송해준다. 한우(600~900g)와 한돈(1.5~1.7kg)은 각각 다양한 부위 2~3종으로 구성했으며 매달 셋째 주에 배송된다.

 정기 구독 서비스는 서울·경기·인천 등 수도권 지역(일부 지역 제외)에 한해서 운영되며 ‘현대식품관 투홈’ 내 ‘투홈 구독’ 카테고리에서 신청하면 된다. 회당 구독료는 배송되기 사흘 전에 자동 결제된다.

현대백화점이 ‘투홈 구독’ 서비스를 도입한 건 식품관에서 판매 중인 식품을 백화점에 방문하지 않고도 집에서 편하게 배송받아 볼 수 있도록 하기 위해서다. 정기 구독 서비스로 장기적으로 ‘현대식품관 투홈’을 이용하는 고객을 확보하고 고객 편의성도 높이겠다는 구상이다.

현대백화점은 ‘투홈 구독’의 상품군도 순차적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우선 내달 중 서울 마포구 망원동의 유명 빵집인 ‘블랑제리코팡’과 서울 대표 베이커리 중 하나인 ‘리치몬드제과점’과 손잡고 ‘베이커리 구독 서비스’를 선보일 계획이다. 또한 현대식품관 투홈에서 판매 중인 프리미엄 과자 상품을 엄선한 ‘간식 구독 서비스’도 운영할 예정이다.

손성현 현대백화점 온라인식품사업부장(상무)은 “사회적 거리두기 장기화로 ‘집콕’이 길어지면서 반찬이나 간식에 대한 고민을 덜 수 있는 식품 구독 서비스가 주부들로부터 인기를 끌고 있다”며 “이용하는 고객의 편의성을 높일 수 있도록 ‘투홈 구독’의 상품 경쟁력과 서비스 품질을 지속적으로 업그레이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