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금융증권 > 은행

금융위, 대구은행 등 6사에 대해 마이데이터업 예비허가 내줘

  • 보도 : 2021.06.24 15:27
  • 수정 : 2021.06.24 15:27

조세일보
 
금융위원회는 24일 제12차 정례회의를 개최하고 본인신용정보관리업(마이데이터) 허가를 신규로 신청한 31개사 중 8개사에 대해 허가심사를 벌였다고 밝혔다.

예비허가를 신청한 7개사 중 대구은행 등 6개사가 예비허가를 받았으며 1개사인 인공지능연구원은 사업계획 타당성 등이 부족한 것으로 평가되어 예비허가를 받지 못했다.

예비허가를 받은 6개사는 대구은행, 전북은행, KB캐피탈, 교보생명, 신한생명, KB손해보험이다.

또 본허가를 신청한 아이지넷은 지난 예비허가 심사과정에서 지적되었던 사업계획 타당성을 보완한 것으로 평가되어 이날 본허가를 받았다.

금융위는 그간 마이데이터 서비스를 영위하지 않았던 보험회사 3개사도 예비허가를 받아 마이데이터 서비스가 더욱 다양해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금융위는 이 외의 신청 기업에 대해서도 순차적으로 신속하게 심사절차를 진행하고 신규 허가신청도 계속하여 매월 접수한다는 방침이다.

주요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