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조세 > 관세

서울본부세관, 공무원과 관세사 합동컨설팅…"수출기업 지원"

  • 보도 : 2021.05.07 14:52
  • 수정 : 2021.05.07 14:52

서울본부세관

상반기 원산지검증 대응 지원 사업 시행

"중소기업 수출지원에 방점"

조세일보

◆…서울특별시 강남구 논현동에 위치한 서울본부세관 전경.

중소기업에 수출 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세관 공무원과 관세사가 실시하는 합동컨설팅이 진행된다.

서울본부세관(세관장 김광호)은 이 같은 내용을 포함해 FTA활용기업의 검증대응 역량강화를 위한 상반기 '원산지검증 대응 지원 사업'을 시행 중이라고 7일 밝혔다.

서울본부세관에 따르면, 원산지검증 대응 지원사업은 최근 급증하는 FTA체결 상대국의 사후검증 요구에 대비해 수출기업의 선제적인 검증대응 역량강화를 목적으로 하는 관세청의 차별화된 중소수출기업 지원사업이다.

앞서 서울본부세관은 지난 3월 지원사업 신청을 받은 결과, 도합 92개사를 지원대상기업으로 선정했다. 이번에 선정된 기업들은 자체적으로 원산지 검증을 준비하는 것에 어려움을 겪고 있어, 관세청의 원산지검증 대응 지원사업을 반기고 있다는 게 세관 측 설명이다.

세관직원과 관세사가 실시하는 합동컨설팅은 최근 해외 통관 이슈와 검증대비 유의사항 등을 들을 수 있어 수출 및 원산지검증 준비에 실질적인 도움이 된다는 평가가 나온다.

서울본부세관은 상반기에 이어 하반기에도 '원산지검증 대응 지원사업' 참여업체를 오는 7월 초에 모집할 예정이다. 관심있는 수출기업은 모집공고를 참고해 기한 내에 신청하면 된다.

자세한 내용은 서울본부세관 누리집 공지사항 또는 수출입기업지원센터 블로그를 참고 하거나, 서울세관 수출입기업지원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이와 관련해 김광호 서울본부세관장은 "원산지검증 대응 지원사업은 중소수출기업에게 실질적 도움이 되는 꼭 필요한 사업이므로 앞으로도 더 많은 수출기업이 지원사업의 혜택을 받을 수 있기를 바라는 마음"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