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조세 > 관세

[2021년 달라지는 관세행정]

'수출입 화물검사 비용' 중견기업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 보도 : 2021.02.27 07:00
  • 수정 : 2021.02.27 07:00

검사비용 신청기한도 60일 이내로 연장

출항 적재화물목록 사전제출자 확대

-2021년 달라지는 관세행정-

조세일보

◆…국가가 지원하는 수출입화물 검사비용의 지원 대상이 중견기업까지 확대되고 관련 비용 신청기한도 검사 완료일 이후 60일 이내로 늘어난다. 사진은 부산항 감만부두에서 컨테이너선이 화물을 선적하고 있는 모습. (연합뉴스 사진)

지난해 하반기부터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국가가 지원하는 수출입화물 검사비용의 지원 대상이 중견기업까지 확대되고 관련 비용 신청기한도 검사 완료일 이후 60일 이내로 늘어난다.

관세청(청장 노석환)은 최근 이 같은 내용을 골자로 한 올해 달라지는 관세행정을 발표했다.

27일 관세청에 따르면, 기존에는 중소기업의 수출입 컨테이너 화물에 대해서만 국가가 검사비용을 지원해왔다. 앞으로는 중견기업의 수출입 컨테이너 화물에 대해서도 검사비용을 지원할 수 있게 된다.

또, 검사 완료일로부터 30일 이내이던 검사비용 신청기간이 검사 완료일로부터 60일 이내로 연장(1월 1일부터 시행)된다.

관세청은 출항 적재화물목록 사전제출자를 확대해 신속한 통관을 지원한다. 기존에는 선박회사 또는 항공사만이 출항 적재화물목록을 사전제출 할 수 있었던 것에 더해 탁송품을 운송하는 화물운송주선업자도 해당 제도를 이용할 수 있다.

수출계약의 이행을 위해 계약 상대방이 제공하는 수입물품의 경우에도 관세가 감면되는 내용도 자료집에 포함됐다.

앞서 임대차계약이나 도급계약의 이행과 관련해 국내에서 일시적으로 사용하는 수입물품에 대해서만 재수출감면이 적용됐다. 앞으로는 수출계약의 이행을 위해 국내에서 일시적으로 사용할 목적으로 수입하는 물품에 대해서도 재수출 감면이 적용된다.

가령, 국내 수출 자와 해외 구매자가 디스플레이에 대해 수출계약을 맺은 후 디스플레이 생산에 필수적으로 사용하는 펌프를 해외 구매자 등이 국내 수출 자에게 제공하는 경우에도 재수출 감면을 적용받을 수 있다.

국민의 권익보호 및 편의증진 행정

조세일보

◆…자료=관세청.

관세청은 납세자의 권리를 보호하기 위해 통관보류 시 권리 보호 절차를 마련한다.

우선 세관장이 통관보류 시 화주 또는 수출입신고인에게 통지해야 하고 통지를 받은 납세자는 세관장이 요구한 이행 기간 내에 통관보류 해제를 요청할 수 있게 된다. 통관보류의 실효성을 제고하고 납세자의 권리를 보호하기 위한 조치다.

이와 함께 품목분류 사전심사 및 재심사 등의 유효기간이 지속된다.

기존에는 품목분류 사전심사 또는 재심사 결과 등에 따른 유효기간을 3년까지로 정했으나, 앞으론 해당 품목분류가 변경되기 전까지 효력을 인정함으로써 납세자에게 안정적이고 예측가능한 행정서비스를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아울러, 한도수량 내 협정관세율 적용 시 주무부장관 추천서 제출기한이 연장된다.

기존까진 한도수량 내 협정관세를 적용받으려는 수입자는 주무부 장관 등의 추천서를 수입신고 수리 전까지 세관장에게 제출해야만 가능했다. 앞으로는 수입신고 수리 전까지 추천서를 제출하지 못한 경우라도 수입신고 수리일로부터 15일 이내에 추천서를 제출하면 한도수량 내 협정관세의 적용을 받을 수 있게 된다.

공정한 대외 경제 질서 확립 방안

조세일보

◆…자료=관세청.

관세청은 엄정한 관세국경 관리를 통해 공정한 대외 경제 질서를 확립하는 방안도 달라지는 관세행정 방안에 담았다.

우선 국민보건 유해물품 등을 하역하는 경우 하역이 제한된다.

기존에는 하역 신고 된 물품에 대해 세관장이 감시·단속을 위해 필요한 경우 하역하는 장소 및 통로와 기간만을 제한했으나, 앞으로는 하역 신고 된 물품이 기존 제한만으로 사회 안전 또는 국민보건 피해를 방지하기 어렵다고 판단되는 경우라면 해당 물품에 대한 하역 자체를 제한한다.

보세구역 허위 반입신고가 있었다면 해당 행위에 대해 과태료가 부과된다. 

관세청 관계자는 "기존까진 보세구역에 물품의 반입·반출을 미신고한 경우에만 과태료가 부과됐다"면서 "앞으로는 보세구역에 물품을 반입하지 아니하고 거짓으로 반입신고 한 경우에도 과태료가 부과 된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