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헬스 > 헬스

셀트리온, 코로나19 항체 치료제 경증환자에 효과 확인

  • 보도 : 2020.11.06 11:32
  • 수정 : 2020.11.06 11:32

대한감염학회·대한항균요법학회 추계학술대회서 CT-P59 1상 임상 결과 발표
한국 및 유럽 코로나19 경증환자 18명 대상 임상 1상 결과, CT-P59 안전성 및 항바이러스 효과 확인
글로벌 임상 2, 3상도 속도내 올 연말 중간 결과 확보 및 내년 중 글로벌 승인 신청 목표

조세일보

◆…셀트리온이 CT-P59 경증환자 대상 1상 임상 시험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임상은 한국 및 유럽내 임상시험 기관에서 코로나19 초기 경증환자를 대상으로 실시한 것으로 초기 바이러스가 높은 환자에게 약물을 투여한 결과 바이러스의 빠른 감소를 통해 CT-P59의 조기 치료 효과도 확인했다고 관련 학회에서 발표했다. 사진=셀트리온 제공

셀트리온은 코로나19 항체 치료제 임상지원 사업의 지원을 받아 임상 진행 중인 'CT-P59'의 경증환자 대상 1상 임상 시험 결과, 안전성 및 빠른 바이러스 감소 효과를 확인했다.

셀트리온은 5~6일 온라인으로 진행하는 '2020 대한감염학회·대한항균요법학회 추계학술대회' 에서 CT-P59 경증환자 대상 1상 임상 결과를 발표했다. 지난 5일 진행된 이번 학회 발표는 CT-P59 임상에 참여한 김진용 인천의료원 감염내과 전문의의 구두 발표(Oral Session)로 진행했다.

이번 임상은 한국 및 유럽 내 3개 임상시험 기관에서 코로나19 초기 경증환자 18명을 대상으로 CT-P59의 안전성과 내약성, 임상 증상 변화 및 바이러스 변화를 평가했다.

그 결과, CT-P59 투여로 인한 특이적 이상 사례가 관찰되지 않아 안전성과 내약성을 확인했으며, 약물 투여 이후 증상 회복까지 걸린 평균시간이 위약군 대비 44% 단축된 것을 확인했다. CT-P59를 투약 받은 환자들은 모두 회복됐지만 위약군 중 일부는 악화됐다. 이번 임상 참여자는 대부분 고령 환자였으며, 위약군과 달리 CT-P59 투여 환자 중에는 중증으로 발전한 경우가 없었다.

특히 초기 바이러스 농도가 높았던 환자에게 약물을 투여한 결과 위약군 대비 바이러스가 더 빠르게 감소한 것으로 나타나 CT-P59의 항바이러스 효과를 통한 조기 치료 효과를 확인했다.

이 날 구두 발표를 진행한 김진용 인천의료원 감염내과 전문의는 “코로나19 초기 경증환자에게 CT-P59 투여시 증상이 완화되는 것을 실제로 확인할 수 있었으며, 현재 진행 중인 대규모 임상 시험에서 CT-P59 효과를 입증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셀트리온은 성공적인 이번 임상 결과에 따라 향후 코로나19 항체 치료제 CT-P59의 대규모 글로벌 임상에 더욱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셀트리온은 한국을 포함한 여러 국가에서 글로벌 임상 2, 3상을 진행하고 있으며 올 연말까지 이들 임상에 대한 중간 결과를 확보할 예정이다. 또한 밀접 접촉자에 대한 예방 임상을 진행해 내년 중 글로벌 승인 신청을 목표로 하고 있다.

또한 치료제 개발이 완료되는 대로 즉각적인 대량 공급이 가능하도록 지난 9월부터 공정검증배치 생산을 진행하고 있다.

관련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