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조세 > 세무사·회계사

회계사회, '내부회계관리제도' 감사조서 작성 사례 발표

  • 보도 : 2020.09.25 09:20
  • 수정 : 2020.09.25 09:20

상생협력위원회 첫 결과물
김영식 회장 "중소감사인의 감사 품질을 높이기 위한 상생협력의 큰 걸음"

조세일보

◆…한국공인회계사회 전경.

한국공인회계사회(회장 김영식)는 지난 24일 '내부회계관리제도 감사조서 작성 사례'를 마련해 홈페이지에 게시했다고 25일 밝혔다.

내부회계관리제도 조서 작성 사례는 회장 직속 상생협력위원회(위원장 장영철 중견회계법인협의회장)에서 추진한 상생협력 사업의 첫 결과물이다.

BIG4(삼일·삼정·한영·안진) 회계법인이 제공한 감사조서 사례 등을 기초로 마련하였으며, 중소감사인의 내부회계관리제도 감사 역량이 높아져 회계업계 전체의 감사품질이 향상되고 우리나라 회계투명성 제고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회계사회는 밝혔다.

지난달 열린 상생협력위원회 첫 회의에서는 중소감사인을 위한 조서 작성 사례를 마련할 수 있도록 BIG4 회계법인이 각 법인의 내부회계관리제도 감사 경험과 조서 양식 등을 공유하기로 한 바 있다.

김영식 회계사회 회장은 "BIG4 회계법인의 상생협력에 대한 우려가 있었으나, 이번 조서 사례 발표로 BIG4 회계법인 등이 보유하고 있는 선진감사기법 등을 중소회계법인 등과 공유하는 플랫폼을 구축·운영하게 되어 상생협력의 1차 목표 달성에 큰 걸음을 내디딘 것"이라고 평가했다.

이어 "이를 계기로 회계감사 인프라가 상대적으로 열악한 중소감사인들을 지원하는 상생협력사업을 더욱 적극적으로 추진하면서 우리 회계업계 전체의 감사역량을 일류수준으로 업그레이드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주요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