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헬스 > 헬스

'트럼프 게임체인저' 먹으면 코로나 걸린 암환자 사망위험 3배

  • 보도 : 2020.05.29 10:39
  • 수정 : 2020.05.29 10:39

의학지 랜싯 게재…하이드록시클로로퀸·항생제 조합 위험성 연구

조세일보

◆…트럼프 "코로나19 대비 하이드록시클로로퀸 복용한다" (PG)
[김민아 제작] 일러스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 효과와 관련해 논란이 일고 있는 말라리아약 하이드록시클로로퀸이 코로나19 환자에게 오히려 해로울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또 나왔다.

28일(현지시간) 영국 의학전문지 랜싯(Lancet)은 코로나19에 감염된 암 환자에게 하이드록시클로로퀸과 항생제인 아지트로마이신을 함께 처방했더니 사망위험이 커졌다는 연구 결과를 게재했다.

연구에 따르면 북미와 유럽 지역 연구진이 지난 3∼4월 코로나19에 감염된 암 환자 928명의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두 약을 먹은 환자가 약 한 달 새 사망할 확률은 다른 환자에 비해 3배 가까이 높은 것으로 드러났다.

각 약을 따로 먹은 암 환자들은 사망위험이 증가하지 않았다고 연구진은 덧붙였다.

같은 연구에선 암 환자가 코로나19에 걸리면 한 달 안에 사망할 위험이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나기도 했다.

연구진은 암이 심화하거나 몸에 더욱 확산하는 환자들은 코로나19에 걸리면 한 달 새 사망할 확률이 5배 증가했다고 밝혔다.

암 증세가 나빠지지 않는 환자라도 코로나19에 감염되면 한 달 내 사망 위험이 2배 높아지는 것으로 드러났다.

연구에 참여한 미 밴더빌트대 의학 및 정보의학 부교수인 제레미 워너는 "이것은 초기 자료이며, 연구 결과를 확인하고 구체적 내용이 추가되려면 더 많은 시간과 분석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우리는 현재 일부 암 환자가 코로나19에 감염되는 원인을 파악하고 병의 심화와 사망에 영향을 주는 요소를 규명하려 한다"며 "코로나19에 걸린 암 환자들에게 사용되는 치료제의 효과에도 관심 있다"고 설명했다.

하이드록시클로로퀸과 아지트로마이신의 조합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신의 선물", "게임 체인저"라고 부르며 코로나19 치료제 후보라고 홍보해 세계적인 주목을 받았다.

그는 지금은 그만뒀으나 이들 약물을 코로나19 예방용으로 직접 먹는다고 밝히기도 했다.

하지만 이들 약물이 코로나19 예방이나 치료에 효과가 있는지는 아직 과학적으로 입증되지 않았을뿐더러 부작용 우려마저 나오고 있다.

지난 22일 랜싯은 코로나19 입원 환자가 이 약물을 복용한 결과 사망 위험이 커졌다는 연구 결과를 발표하기도 했다.

조세일보

◆…세계보건기구(WHO) "하이드록시클로로퀸 관련 연구 중단"(PG)
[김민아 제작] 사진합성

이에 따라 세계보건기구(WHO)도 코로나19 치료제 실험에서 하이드록시클로로퀸 연구를 중단했다.

주요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