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사회 > 사회

고3, 13일 우선 등교…초·중·고 개학은 20일부터 순차적으로

  • 보도 : 2020.05.04 16:54
  • 수정 : 2020.05.04 17:12

조세일보

◆…[사진=교육부]

교육부가 생활 속 거리두기로의 전환과 연계하여 전국 유·초·중·고·특수학교와 각종학교의 단계·순차적 등교수업 방안을 발표했다.

4일 교육부는 “5월 연휴 이후 감염증 추이가 현재와 같은 수준으로 관리된다면 본격적인 유·초·중·고교의 등교수업을 '생활 속 거리 두기'시행 이후 2주가 경과한 5월 20일부터 시작하기로 결정했다”며 “고등학교 3학년은 진로‧진학 준비의 시급성을 고려하여 5월 13일부터 등교수업을 우선 시작할 계획”이라고 발표했다.

교육부에 따르면 5월 13일 고등학교 3학년 개학을 시작으로 일주일 간격으로 20일은 고등학교 2학년과 중학교 3학년, 초등학교 1~2학년과 유치원이 개학하고 27일은 고등학교 1학년과 중학교 2학년, 초등학교 3~4학년이 개학한다.

마지막으로 6월 1일에는 중학교 1학년과 초등학교 5~6학년이 개학한다.

또한 지역별 감염증 추이와 학교별 밀집도 등 여건이 다양한 점을 고려하여 △학년·학급별 시차 등교 △원격수업과 등교수업의 병행 운영 △학급 단위로 오전/오후반 운영 △수업 시간의 탄력적 운영 등 구체적인 학사 운영 방법은 시도와 학교가 자율적으로 결정하도록 했다.

교육부는 “등교수업은 코로나19의 종식을 의미하지 않으며 어렵게 결정된 등교수업이 차질 없이 이루어지기 위해서는 '생활 속 거리 두기'와 학교 방역 지침에 대한 전 국민의 적극적인 관심과 협조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주요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