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산업 > 산업

현대차그룹, 2019년 글로벌 판대 719만대… 전년 比 2.8%↓

  • 보도 : 2020.01.02 16:53
  • 수정 : 2020.01.02 16:53

현대차, 내수 74만대, 해외 368만대 등 전년 대비 3.6% 감소
기아차, 내수 52만대, 해외 225만대 등 전년 대비 1.5% 감소

ㅁㅁ

◆…출처=각 사 발표자료

현대자동차는 2019년 한 해 동안 국내 74만1842대, 해외 368만802대 등 전세계 시장에서 총 442만2644대를 판매했다. 이는 2018년과 비교해 국내 판매는 2.9% 증가, 해외 판매는 4.8% 감소한 수치다.

지난해 현대자동차는 주력 차종과 신차를 중심으로 국내 시장과 선진 시장에서 판매 호조를 이어갔지만, 신흥 시장에서의 수요 위축과 판매 부진의 영향으로 전체 실적은 감소했다.

차종별로는 투싼이 전세계 시장에서 67만2141대의 판매고를 올리며 최다 판매 차종에 올랐으며, 이어 아반떼 55만8255대, 코나 30만7152대, 싼타페 27만4025대 등이 전세계 시장에서 현대차 판매를 견인했다.

현대차는 올해에도 미국과 유럽 등 선진 시장의 침체와 세계적인 저성장 기조의 장기화, 무역 갈등으로 대두된 보호무역주의의 확산 등의 영향으로 시장 환경이 어려울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권역별 책임경영을 바탕으로 수익성 중심의 사업운영 체제를 확립하고 사업경쟁력 고도화와 미래 사업 실행력을 확보해 수익성을 강화하는 것은 물론 미래 사업의 기반을 다진다는 구상이다.

현대차는 2019년 국내 73만2천대, 해외 384만4천대 등 글로벌 시장에서 총 457만 6천대를 판매하겠다는 목표를 제시했다.

기아차는 지난해 국내 52만 205대, 해외 225만 488대 등 전년 대비 1.5% 감소한 277만 693대를 판매했다. 이는 지난해와 비교해 국내 판매는 2.2% 감소, 해외 판매는 1.3% 감소한 수치다.

차종별 실적은 스포티지가 47만 605대로 글로벌 시장에서 가장 많이 판매됐으며 K3(포르테)가 29만 1592대, 리오(프라이드)가 28만 5260대로 뒤를 이었다.

기아차는 올해 국내 52만대, 해외 244만대 등 총 296만대를 판매한다는 목표를 제시했다.

관련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