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조세 > 관세

[서울본부세관]정성진 행정관 '11월 으뜸이'로 선정

  • 보도 : 2019.12.02 11:16
  • 수정 : 2019.12.02 11:16

ㅇㅇ

◆…왼쪽부터 김호연·김승균·지종운 관세행정관, 이명구 서울본부세관장, 전승민·이원희·정성진 관세행정관

서울본부세관(세관장 이명구)은 2일 정성진 관세행정관 외 4명을 '11월 서울세관 으뜸이'로 선정해 포상했다고 2일 밝혔다.

이달의 으뜸이로 선정된 정성진 행정관은 우수한 중소중견 기업 제품이 면세점 입점을 통해 성장할 수 있도록 면세점별 입점절차 매뉴얼 제작 및 K-팝업스토어 운영 등 과감한 규제개혁을 추진했다. 면세점 납품기업이 수출실적을 인정받아 정부지원 및 포상을 수혜하도록 지원하는 등 면세업계 발전 및 수출활성화에 크게 기여한 공을 인정받았다.

이와 함께 이원희, 전승민, 지종운, 김승균 관세행정관이 11월 분야별 으뜸이로 선정되었다.

적극행정분야 으뜸이로 선정된 이원희 행정관은 일본의 수출규제조치에 대응한 반도체 보세공장의 원자재 조기 확보 과정에서 보세공장 내 제조·가공을 위해 수입하는 시설재의 경우 시설재 수입신고기간 연장 방안을 마련해 업체의 물류부담 및 통관애로를 해소하는 등 피해기업지원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았다.

심사분야 으뜸이로 선정된 전승민 행정관은 해외직구 급증에 따라 늘어나는 반품사례로 관·부가세 환급신청이 크게 증가하자, 개인구매자를 위한 환급신청 원활화 방안을 마련해 알기 쉬운 환급신청 매뉴얼을 제공하고, 신청시스템을 개선해 환급진행 신청시간을 단축하는 등 민원인의 불편을 해소했다. 또 표준화된 내부직원용 매뉴얼 작성 및 전국 배포로 일원화된 세관행정을 구현하는데 기여했다.

일반조사분야 으뜸이로 선정된 지종운 행정관은 정상적인 이사화물로 위장한 정품 시가 2000억원 상당의 짝퉁 비아그라, 짝퉁 시계 등을 밀수입한 조직을 서초경찰서와의 공조를 통해 현장 적발하고, 4회에 걸친 추가여죄를 밝혀 일당 총 8명을 검찰에 송치했다. 이를 계기로 관세청의 이사화물 통관관리 개선방안을 마련하는 등 밀수입 근절 환경을 조성했다.

외환조사분야 으뜸이로 선정된 김승균 행정관은 해외 판권매입 및 투자를 가장해 불법 반출한 자금(181억원)을 외국인투자금이 반입되는 것처럼 홍보, 증권 시장을 교란시키고 동 과정에서 법인재산 29억원을 국외 도피한 조직(6명)을 검거하는데 크게 기여했다.

서울세관은 앞으로도 업무성과 향상 및 적극적인 행정으로 기관의 명예를 드높인 직원을 찾아 지속적으로 포상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주요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