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산업 > 산업

두산, 3개 은행과 함께 240억원 규모 동반성장펀드 조성

  • 보도 : 2019.11.14 16:18
  • 수정 : 2019.11.14 16:18

협력사에 이자 지원하고 R&D투자, 운영자금 등 대출

ㅁㅁ

◆…(왼쪽부터) 우리은행 이풍우 본부장, 두산 민은식 동반성장 담당 상무, 산업은행 이해익 실장, 기업은행 김국종 본부장이 동반성장펀드 조성 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두산 제공

두산은 13일 서울 두산타워에서 기업은행, 산업은행, 우리은행과 함께 중소협력사 금융지원을 위한 동반성장펀드 조성 협약을 체결했다.

240억원 규모의 동반성장펀드는 두산이 120억원을 3개 은행에 나누어 예치하고 은행들도 1:1 매칭펀드로 재원을 마련한다.

두산은 예치금에서 발생되는 이자로 협력사의 대출 이자를 지원한다. 협력사는 기존에 적용 받던 금리보다 최대 1%p의 이자감면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이번 동반성장펀드의 지원 대상을 1차 협력사뿐만 아니라 2, 3차 협력사까지 범위를 확대할 계획이다.

각 은행은 두산이 추천하는 협력사에 10억 원까지 R&D투자, 시설투자, 운영자금의 목적으로 대출 자금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