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산업 > 산업

하이트진로 자몽에이슬 등 과일리큐르 4총사 해외서 인기

  • 보도 : 2019.11.11 10:49
  • 수정 : 2019.11.11 10:49

과일리큐르 4종

◆…사진제공:하이트진로

하이트진로가 50여개 국가에 수출 중인 자몽에이슬, 청포도에이슬, 자두에이슬, 딸기에이슬 등 과일리큐르 4종의 인기가 이어지고 있다.

전체 소주 수출량 가운데, 과일리큐르가 차지하는 비중은 2016년 2.7%에서 2019년 17.6%로 점차 늘어났으며 2016년부터 4년간 매년 약 105%씩 성장, 소주 세계화를 위해 검증된 과일리큐르 제품을 수출전략상품으로 삼아 참이슬과 함께 영업활동을 진행한 성과를 보이고 있다.

특히 지난해 수출전용상품인 자두에 이슬을, 2019년에는 딸기에 이슬을 출시해 제품군을 확대한바 있으며 자두에 이슬은 국내 소비자들의 요청으로 국내에 역출시해 판매에 들어갔다.

과일리큐르의 인기는 동남아, 중화권, 미주 지역에서 두드러져 동남아시아 지역의 올해 누적 판매량은 약 26만 상자에 달했으며 중화권과 미주 지역도 과일 리큐르의 판매 비중이 점차 높아지는 추세를 보이고 있다.

중화권의 비중은 2016년 6.4%에서 현재 33.4%로 증가하고 미주 지역은 2016년 6.7%에서 21.7%로 늘었다. 새로운 것에 거부감이 없고 가볍게 즐길 수 있는 과일리큐르를 선호하는 젊은 소비자들의 호응이 높다.

과일리큐르 인기 순위도 변동, 해외의 경우에는 청포도에 이슬로 2016년 처음 출시 당시에는  자몽에 이슬이 1위였으나 2017년 청포도에 이슬이 수출량의 40% 이상을 차지하며 1위 자리를 유지하고 있다.

주요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