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사회 > 사회

'PD수첩' 조국 딸 표창장의 진실 분석…"정경심 기소 무리…언론, 검찰 말 바꾸기 보도 안 하나?"

  • 보도 : 2019.10.02 07:48
  • 수정 : 2019.10.02 07:50

PD수첩이

PD수첩 <사진: MBC>

◆…PD수첩 <사진: MBC>

조국 장관 딸의 '동양대학교 표창장' 위조 여부와 관련된 문제를 집중 분석했다.

지난 1일 방송된 MBC 'PD수첩'에서는 조국 장관이 임명되기 전 인사청문회 당시 공소시효일 만료를 이유로 정경심 교수를 기소한 것을 두고 여러 관계자들의 의견을 들었다.

한 현직 검사는 "기소 자체가 굉장히 부실한 수사"라며 "표창장 원본도 찾기 않은 채 청문회 당일 기소를 한 것 자체만 봐도 특수부의 수사가 굉장히 의도를 가지고 한 수사"라고 비판했다.

그는 이어 "검찰권이 이렇게 남용이 되어서는 정치와 청와대를 농단하는 것"이라 목소리를 높였다.

한 교수는 "검찰이 처음에는 도장으로 위조했다고 하다가 후에는 직인 파일을 가지고 소프트웨어적으로 위조했다고 주장했다"라며 "검찰이 이렇게 관심이 높은 사건에서 말을 이렇게 바꾸고 저렇게 바꾸고 이러고 있다는 사실 자체는 왜 보도가 안되나"라며 되물었다.

검찰이 공소장 변경을 시도한 것과 기소 후 압수수색을 한 것에도 비판 여론이 잇따랐다.

한 변호사는 "검찰의 주장을 보면 표창장 위조를 위한 범행 일시, 장소, 방법이 다르다"라며 "기본적인 사실관계가 달라졌기 때문에 변경 허가는 불가능하다"라는 것. 또한 "원칙적으로 기소 후 압수수색은 효력이 없다"라고 비꼬았다.

방송에서는 또 최성해 동양대 총장과 최교일 자유한국당 의원이 만났다는 증언도 나왔다.

주요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