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조세 > 관세

[서울본부세관]"'중복 협정 발효국' 수출 시 꼭 확인하세요"

  • 보도 : 2019.06.05 11:12
  • 수정 : 2019.06.05 11:12

DD

◆…우리나라와 2개의 협정이 중복 발효된 국가.

서울본부세관(세관장 이명구)은 올해 3월 우리나라와 2개의 협정이 중복 발효 중인 국가로 수출하는 기업 약 150개 업체를 대상으로 관세절감 방법을 안내해 현재까지 10개 업체가 연간 약 6억원 이상의 관세를 절감할 수 있게 됐다고 5일 전했다.

서울세관에 따르면 2개의 중복 협정이 발효된 국가는 베트남, 중국, 인도, 싱가포르가 있으며, 이 국가로 수출하는 경우 동일품목이라도 협정에 따라 세율이 다른 경우가 있어 더 낮은 세율의 협정을 적용받을 수 있다.

예를 들어 매니큐어를 베트남으로 수출하는 경우 한-베트남 FTA(특혜세율이 11%)와 한-아세안 FTA(특혜세율 20%) 세율을 모두 적용할 수 있지만, 한-베트남 FTA를 활용하면 관세절감 효과를 보다 크게 누릴 수 있다는 설명이다.

서울세관 관계자는 아직까지 많은 기업이 해당 정보를 알지 못해 혜택을 누리지 못한다면서, 2개 중복 협정 발효국으로 수출하는 경우 협정별 세율을 확 인하고 유리한 협정을 적용하기를 당부했다.

중복 협정 국가별 세율비교표에 대한 상세 정보는 관세청 YES FTA 포털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서울세관은 앞으로도 우리 수출기업이 FTA를 활용해 글로벌 시장에서 가격경쟁력을 유지‧확보할 수 있도록 다양한 관세행정 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주요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