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조세 > 관세

[서울본부세관]"가짜 보양식품 게 섯거라"…유통이력 집중점검

  • 보도 : 2017.07.12 17:24
  • 수정 : 2017.07.12 17:24
ㅇ

◆…여름철 대표 보양식 뱀장어.

서울본부세관(세관장 정일석)은 여름 휴가철을 맞아 12일부터 2주간 수입 보양식품류에 대한 유통이력 신고이행 실태를 집중 점검한다고 밝혔다.

이번 집중점검 대상품목은 뱀장어, 미꾸라지, 낙기, 황기, 당귀 등 여름 휴가철에 소비가 증가하는 물품들이다.

서울세관은 이들 물품에 대해 유통이력 미신고·허위신고·용도 외 사용 등 위반사항을 중점 확인할 방침이며, 위반행위 적발 시 최고 500만원까지 과태료가 부과된다.

유통이력관리제도는 사회안전 또는 국민보건을 해칠 우려가 높은 수입물품의 수입단계부터 소매단계까지 거래내역을 파악하고 관리하는 제도다.

서울세관이 관리하고 있는 수입 및 유통업체는 총 3321개(전체 중 17%)로 관세청에서 가장 많은 업체를 관리하고 있다.

서울세관 관계자는 "수입물품 유통이력에 대한 지속적인 점검으로 시장경제질서 교란행위를 사전에 차단하고 국민건강보호와 국내소비자 및 생산자 피해방지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서울세관은 현장점검 시 유통이력 신고 위반 위험성이 높은 영세 유통업체를 대상으로 손쉽게 유통이력을 신고할 수 있는 '유통이력신고 모바일 앱(App)'을 안내하는 등 맞춤형 관세행정 서비스도 제공할 예정이다.

주요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