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사회 > 정치

국민연금, 부·울·경 임의 가입자 8만명 돌파

  • 보도 : 2017.02.17 13:52
  • 수정 : 2017.02.17 13:52

국민연금 부산지역본부(본부장 이순영)는 지난 15일을 기준으로 부산·울산·경남지역 임의가입자(임의계속가입자 포함) 수가 8만 명을 넘어섰다고 17일 밝혔다.

임의가입자는 직장이나 개인사업 등 소득활동에 종사하지 않아 국민연금 당연가입 대상이 아님에도 본인의 자유의사에 의해 가입하는 사람을 말한다.

공단 발표 자료에 따르면 4년 전인 2013년 대비 두 배 이상 증가했다.

이는 베이비붐 세대의 본격적인 은퇴와 장기 저성장의 뉴노멀시대에 국민연금보다 나은 금융 상품이 없다는 것으로 인식된 영향이 큰 것으로 해석된다.

실제 공단에선 임의가입자 증가를 공단과 제도에 대한 신뢰도와 직결된다고 판단하고 있다.

직장이나 개인사업 등 소득활동에 종사하는 국민의 경우 본인의 의사를 떠나 가입해야 하나 임의가입자는 순전히 본인의사에 따라 가입을 하기 때문이다.

주요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