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재무인명부
  • 재무인포럼
뉴스 > 산업 > 산업

쉐보레, 준중형 세단 ‘올 뉴 크루즈’ 공개

  • 보도 : 2017.01.17 16:21
  • 수정 : 2017.01.17 16:21
--

◆ 스튜어트 노리스 한국지엠 디자인센터 전무가 올 뉴 크루즈의 디자인에 대해 설명하고 있는 있다. 사진 = 한국GM 제공

가격 1,890만원~2,478만원 · 17일부터 사전 계약

1.4L 가솔린 터보 엔진 153마력의 강력한 퍼포먼스


쉐보레가 17일 2008년 이후 9년 만에 출시하는 올 뉴 크루즈의 신차공개 행사를 갖고 국내 준중형 세단의 새로운 기준을 제시했다고 밝혔다.

올 뉴 크루즈는 대폭 확장된 실내공간을 갖췄으며, 고강도 경량 바디 프레임과 GM의 최신 가솔린 터보 엔진이 장착된 역동적인 주행 성능은 물론, 첨단 능동 안전 시스템을 대거 탑재했다.

유럽의 오펠이 개발을 주도하여 탄생한 신형 크루즈는 기존 모델 대비 15mm 커진 휠베이스와 25mm 늘어난 전장을 통해 뒷좌석 레그룸이 22mm 확장되어 중형차급에 필적하는 실내 거주성을 확보했다.

또한, 확장된 차체에도 불구하고 이전 모델 대비 공차 중량을 최대 110kg 줄였으며 초고장력 강판을 적용, 차체 강성을 총 27% 증가시켰다.

디자인은 동급 최대 차체 길이(4665mm)로 날렵함을 연출하는 동시에 말리부와 같은 스포츠 세단 스타일의 캐릭터 라인의 최신 트렌드를 반영하여 시선을 사로잡는 강렬함을 선사했다.

특히, 매끄럽게 뻗은 프로젝션 헤드램프와 LED 시그니처 주간 주행 등이 연출하는 매혹적인 첫인상은 쉐보레 패밀리 룩을 상징하는 강렬한 듀얼 포트 그릴 디자인과 만나 차량 전면부를 보다 웅장하고 다이내믹하게 그려냈다.

신형 크루즈의 인테리어는 확장된 실내공간에 다양한 첨단 테크놀로지를 접목하였으며, GM의 첨단 다운사이징 엔진 기술로 새로 개발된 4기통 1.4리터 터보 엔진은 153마력의 최대 출력과 24.5kg.m의 최대 토크의 우수한 동력 성능을 발휘한다.

또한 3세대 6단 자동변속기는 검증된 내구성을 통해 효율적인 엔진 구동력 전달과 부드러운 변속감으로 향상된 주행 품질을 제공한다.

한편, 동급에서 유일하게 적용된 랙타입 프리미엄 전자식 차속 감응 파워스티어링 시스템은 경량 고강성 차체와 균형 잡힌 서스펜션 시스템의 조화를 통해 어떠한 주행 환경에서도 부드럽고 민첩한 조향 감각을 선보인다.

가격은 LS 1,890만원, LT 2,134만원, LT 디럭스 2,286만원, LTZ 2,437만원, LTZ 디럭스 2,478만원이며, 17일부터 사전 계약에 돌입한다.

제임스 김 한국지엠 사장은 "신형 크루즈는 감각적인 디자인뿐만 아니라 파워트레인과 섀시, 안전 시스템 등 모든 부분에서 국내 준중형차 시장을 한 단계 업그레이드하는 프리미엄 세단이 될 것"이라며 “중형 세단 이상의 제품 가치와 프리미엄 콤팩트 세단을 추구하는 고객들을 만족시킬 것”이라고 밝혔다.

주요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