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재무인명부
  • 재무인포럼
뉴스 > 조세회계 > 조세·회계

[따라하면 '심쿵'한 2016년 연말정산 비법]

⑥달라진 세법, 연말정산 준비도 달라야 한다

  • 보도 : 2017.01.06 08:00
  • 수정 : 2017.01.06 08:00

해마다 크고 작은 변화가 가해지는 세법으로 인해 조금 신경을 써서 연말정산을 준비하려는 근로자들의 머리는 지끈거린다. 

'13월의 악몽'이 아닌 '13월의 월급'을 받기 위해 내야 할 세금을 줄여주는 공제항목을 빠짐없이 챙겨야 한다. 그러나 세법이 자주 바뀌다보니 연말정산 과정에서 충분히 받을 수 있는 공제혜택을 놓쳐 '멘붕'에 빠지는 근로자들도 더럿 있을 것이다.

누락된 연말정산 공제항목은 차후 구제(경정청구)를 받을 수 있기는 하지만, 이런 저런 절차가 있어 귀찮은 일이 될 수 있다. 따라서 달라진 세법에 대해 미리미리 숙지하고 증빙자료도 꼼꼼히 준비해 '한 방'에 연말정산을 끝내버리는 생각과 노력이 필요하다.  

연말정산

'기부금 공제 혜택' 커졌다

올해(2016년 귀속소득) 연말정산에서는 고액기부금(법정·지정·우리사주 조합기부금)에 대한 세제혜택이 늘어난다. 종전까지 3000만원 초과 기부금에 대해 25%(3000만원 이하는 15%)의 세액공제 혜택이 적용됐으나, 이번 연말정산부터 2000만원 초과분에 대해 30%를 세액공제받을 수 있다.

특히 그동안 부양가족의 기부금을 공제받을 때 적용되는 까다로운 나이요건이 없어졌다.

'부모는 60세 이상, 자녀는 20세 이하, 형제자매는 60세 이상이거나 20세 이하'라는 나이 요건을 충족해야 공제혜택을 받을 수 있었으나, 이번 연말정산부터는 나이 요건이 폐지됐다. 가령 대학생 자녀가 기부한 금액에 대해서도 근로자인 부모가 연말정산에서 혜택을 받을 수 있다는 소리다.

중소기업 취업자에 대한 근로소득세 감면율도 기존 50%에서 70%로 늘어났다. 감면 대상은 올해 중소기업에 취업한 29세 이하 청년, 60세 이상 고령자, 장애인이다. 소득세 감면율을 높이는 대신 150만원으로 감면 한도를 묶었다.

소기업·소상공인공제(노란우산공제) 가입자 중 총급여액(연봉 중 비과세 소득을 제외한 금액)이 7000만원 이하인 법인의 대표는 사업소득 뿐만 아니라 근로소득에서도 최고 300만원까지 소득공제혜택을 받을 수 있다.

주택청약 공제 자료 제출시한 2월말까지

주택청약종합저축액 소득공제를 받기 위해 제출하는 무주택확인서 제출기간도 연장됐다. 따라서 오는 2월말까지 증빙자료를 제출하면 된다. 무주택 세대주이면서 총급여액 7000만원을 넘지 않는다면 주택청약종합저축에 가입해 부은 돈에 대한(청약저축 납입액의 40%) 소득공제 혜택을 누릴 수 있다.

경영의 어려움이 있는 중소기업이 상시근로자 수를 줄이지 않고 임금을 깎는 방식으로 고용을 유지할 경우 과세특례를 부여하는 기한도 2018년말까지로 연장되면서 중소기업이 일자리 나누기를 통해 고용을 유지하는 경우 임금 감소액의 50%를 기업과 근로자의 소득에서 각각 공제해주는 혜택도 계속된다.

쉽게 말해 연 2000만원을 받았던 근로자의 급여가 1500만원으로 줄었다면 깎인 금액의 500만원에 대해 50%인 250만원을 소득공제 받을 수 있다는 것이다.

엔젤투자 소득공제 대상에 '연구개발(R&D) 투자액이 연간 3000만원 이상이고 창업한 지 3년 이내인 중소기업'도 포함됐으며, 올해부터 엔젤투자 소득공제도 농어촌특별세 비과세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됐다.

복잡한 연말정산, 좀 더 간편하게

이번 연말정산부터 그동안 개별적으로 발급받아야 했던 4대 보험 자료와 폐업한 의료기관의 의료비 자료도 홈택스(www.hometax.go.kr)에서 제공받을 수 있다. 중도에 회사를 그만둔 근로자는 공단이나 병원을 방문하지 않아도 연말정산간소화 서비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부양가족이 세액공제 자료 제공에 동의하려면 공인인증서나 휴대전화 인증을 해야 했으나, 이제는 온라인 신청으로도 동의가 가능하다.

소득·세액공제 증명자료는 이달 15일부터 국세청 홈택스에서 제공될 예정이다. 국세청은 "각종 영수증 발급기관으로부터 자료를 제출받아 제공하는 것이므로 공제요건은 근로자 책임 하에 직접 판단해야 함에 주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연말정산과 관련해 궁금한 사안은 국번없이 126번으로 전화해서 문의하면 된다.

관련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