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산업 > 산업

오창관 포스코 부사장, ISSF 회장에 선출

  • 보도 : 2011.05.23 15:05
  • 수정 : 2011.05.23 15:05
2년 임기, 원료 변동성 등 주요 이슈에 적극 대응 등

포스코 오창관 부사장(스테인리스부문장, 사진)이 22일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개최된 제 15차 국제 스테인리스 스틸 포럼(ISSF, International Stainless Steel Forum) 총회에서 제 9대 회장으로 선출됐다.

오창관 부사장이 임기 2년의 국제 스테인리스 스틸 포럼 회장으로 선임된 것은 포스코로서는 처음이다.

오창관 포스코 부사장은 "포스코가 세계 최고 수준의 스테인리스 업체로서 업계의 지속적인 발전을 위해 이 포럼을 활성화시키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며 "니켈, 크롬 등 원료변동성을 극복해 나갈 방안에 대해 세계 스테인리스 업체들과 함께 적극적으로 강구해 나갈 계획"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이날 회의에서는 세계 각국 스테인리스 업체들이 모여 산업의 지속적인 발전을 위해서는 원료 변동성 문제에 대한 ISSF 차원의 적극적 대응이 필요하다는 것에 대해 공감대를 형성하고, 이를 위해 워킹그룹 활동을 상설화하고 활성화하기 위해 ISSF 내에 상설 위원회를 구성해 정기적으로 활동해 나가기로 했다.

주요기사

  • 출생 :
  • 소속 :
  • 학력 :
  • DID :

상세프로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