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라이프 > 세무 > 세무소식 > 실시간소식 > 전체
바디프랜드, 성동구 경로당 160개소에 안마의자 162대 공급
조세일보
◆…바디프랜드의 '엘리자베스 플러스' 안마의자. 사진=바디프랜드 제공
바디프랜드(대표 박상현)가 서울 성동구 관내 경로당 160개소에 안마의자 162대를 공급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바디프랜드는 경로당 어르신 20여명으로 구성된 평가위원회가 참석한 품평회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아 최종 공급업체로 선정됐다.

경로당에 공급하는 안마의자는 시니어 고객을 위한 맞춤형 강도 조절 프로그램이 적용된 ‘엘리자베스 플러스’다. 시니어 고객의 신체 특성을 고려한 마사지 모듈과 에어백을 탑재했으며 리모콘 강도 조절 기능은 그대로 유지해 편안한 안마를 받을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자동으로 체형을 인식해 입체 마사지를 제공하는 ‘4D 안마 모듈’을 적용했다. 부위에 따라 안마 깊이와 강도를 조절하며 긴 회전축을 이용해 넓은 부위를 시원하게 주무른다. 3단계로 강도가 조절되는 마사지 모듈이 목과 허리의 굴곡진 부분은 물론 허벅지까지 빈틈없는 마사지를 제공한다.

이외에도 하체에 집중된 피로를 종아리 롤러와 에어백으로 마사지하는 ‘다리 집중 모드’, 자석 지압돌기로 주요 혈자리를 자극해 마사지 효과를 높인 ‘자석 손지압 마사지’, 단계적으로 안마의자 각도와 마사지 강도를 조절해 전신을 이완하고 숙면을 유도하는 ‘수면모드’ 기능을 탑재했다.

바디프랜드 관계자는 “시니어 고객의 힐링과 컨디션 관리를 도와 보다 건강한 노후를 즐기실 수 있도록 하겠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고객층에 최적화한 맞춤형 제품을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이어 “기업, 기관의 특성과 사용자들의 수요에 맞게 설계된 다양한 제품으로 기업 간 거래(B2B)도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앞서 바디프랜드는 지난달 서울 마포구 관내 경로당 155개소에 안마의자 155대를 공급하는 계약을 체결했다. 지난 3월에는 기아에 안마의자 892대를 공급했으며 지난해 10월에는 NH농협생명·ABL생명보험에 안마의자 700여대를 납품했다. 

이전글 대상 '청정원', 통영 굴과 울진 대게로 만든 ‘대게 굴소스’ 출시
다음글 제네시스, 3년만에 변신한 ‘G90’ 외장 이미지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