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라이프 > 세무 > 세무소식 > 실시간소식 > 전체
교촌치킨, 코로나19 주역 응원…‘임직원 치킨 나눔’ 활동 진행
대전 건양대서 교촌 임직원과 유튜버 홍사운드 함께 참여 교촌 인스타그램 ‘kyochon_csv’ ...활동 후기, 나눔 콘텐츠 공유
조세일보
◆…교촌 촌스러버와 유튜버 홍사운드가  건양대학교 병원에서 치킨 나눔 활동을 하고 있다. 사진=교촌에프앤비㈜> 제공 
치킨 프랜차이즈 교촌치킨을 운영하는 교촌에프앤비㈜가 지난 25일대전광역시 서구에 위치한 건양대학교 병원에서 임직원 치킨 나눔 활동을 진행했다고 최근 밝혔다. 

이번 치킨 나눔 활동은 교촌의 새로운 사회공헌 프로젝트인 ‘촌스러버(Chon’s lover) 선발 대회’를 통해 마련된 것으로, ‘촌스러버’는 교촌과 함께 나눔을 전달하는 사람들을 의미한다.

선정된 촌스러버는 건양대학교 병원에서 근무하는 직원으로, 교촌은 선정자와 함께 병원을 찾아 응원의 메시지를 담은 허니오리지날, 발사믹치킨 등 치킨 100마리를 전달하며 코로나19 최전선에서 방역을 위해 애쓰는 병원 임직원들을 격려했다. 치킨은 코로나19 상황 속 위생 안전을 고려해 개별 포장으로 제공됐다.

특히 이번 치킨 나눔 활동에는 푸드 크리에이터이자, 먹방 유튜버로 활약 중인 ‘홍사운드’도 함께 참여해 눈길을 끌었다.

홍사운드는 교촌의 촌스러버 나눔 활동에 직접 참여 의사를 전하며 교촌 나눔 문화 확산에 동참했다. 이 날 홍사운드는 교촌 임직원들과 병원을 함께 방문해 치킨 나눔을 진행하며 건양대학교 병원 임직원과 의료진에 응원의 메세지를 전했다.

교촌은 지난 9월 사연 공모를 통해 100명의 ‘촌스러버’를 선정했으며 10월 말부터 ‘촌스러버’와 함께 치킨 나눔 활동을 시작했다. 이 중 특별한 사연을 가진 5곳은 교촌 임직원이 함께 직접 현장을 방문해 나눔 봉사를 진행하고 있다. 교촌의 촌스러버 치킨 나눔 활동은 30일을 끝으로 마무리 된다.

교촌에프앤비㈜ 관계자는 “이번 치킨 나눔 활동이 장기화되는 코로나19 방역에 대응해 묵묵히 애쓰시는 병원 임직원 및 의료진에 큰 힘이 됐으면 한다”며 “앞으로 교촌은 다양한 임직원 나눔 활동을 통해 사회적 책임 실천에 더욱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촌스러버 선발대회에 관련된 소식은 교촌 공식 CSV 인스타그램 채널 ‘kyochon_csv’에서 확인 할 수 있다. 선정자들의 치킨 인증사진, 푸드트럭 방문 나눔 현장, 참여한 교촌 임직원 인터뷰 등 다양한 후기 콘텐츠를 통해 나눔의 즐거움과 감동을 느낄 수 있다.

이전글 본그룹&본사랑, ‘제8회 사랑의 김장 나눔’ 행사 진행
다음글 ‘對中견제’ 美이어 발트3국도 대만 방문…차이잉원 “양측 협력해야 해”